메뉴

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3동 주민자치회, ‘반려동물 에티켓 누구나 교육’ 추진

펫티켓 미준수로 인한 갈등 해소…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조성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3동 주민자치회는 지난 24일 행정복지센터 3층 강의실에서 ‘반려동물 에티켓 누구나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사업는 2022년 동 계획형 주민참여예산으로 선정된 사업으로 주민들을 위한 반려동물 돌봄 및 에티켓 교육을 실시해 펫티켓 미준수로 인한 갈등과 분쟁을 해소하고,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고자 추진됐다.


주민들이 좋아하고 관심을 가질만한 ▲반려동물 마사지 ▲질병대처법 ▲개정된 동물보호법 ▲행동교정 등 알찬 내용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송도3동에 거주하고 반려동물을 키우는 주민이라면 누구나 교육 신청이 가능하며 오는 8월 6일까지 매주 금, 토에 걸쳐 총14회의 교육이 실시될 예정이다.


특히, 아파트 입주민들의 편의와 접근성을 고려해 아파트로 찾아가는 교육도 실시하며 수요 조사 결과를 반영해 송도더샵센트럴시티 아파트에서도 추가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정석 송도3동 주민자치회장은 “반려동물 에티켓 누구나 교육을 통해 우리 마을에 더 성숙하고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가 정착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향후에도 반려동물과 관련해 지역 주민들이 관심을 가질 수 있는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의 개설을 위해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무슨 풀이길래, 알츠하이머 '치매' 예방·치료에 효과?!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누구나 예방하고픈 치매. 혈관성 치매는 인지기능의 저하, 신경염증 및 산화 스트레스의 증가, 뇌의 신호전달 감소, 미세혈관의 손상, 혈액 뇌장벽의 파괴 등으로 인지력이 떨어지는 질환이다.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연구팀은 약 1년 6개월에 걸쳐 다양한 실험과 연구('안티9부스터' 사용)를 거듭한 결과, 한의학에서 '청호'라 불리는 '개똥쑥(아르테미시아)' 액 투여군에서 치매 현상이 현저하게 저하되거나 감소하는 효과가 있다는 논문을 지난 7월 27일 발표했다. 이로써 혈관성 치매 및 대뇌 저관류 상태에서의 인지 저하에 유용한 치료적 접근이 가능하게 된 셈이다. 천연약재로 부작용이 거의 없는 개똥쑥은 이미 각종 치료제로 개발되고 있다. 개똥쑥에서 추출한 성분으로 말라리아 치료제로 쓰이는 성분을 발견한 과학자는 2015년 노벨생리의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다만 이러한 유효성분들은 분자구조가 매우 불안정해 고도의 추출기술이 필요하며, 단순히 끓이기만 해서는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 연구팀은 오랜 기간의 숙성과 발효과정을 거쳐 생성되는 강력한 약리성이 각종 성인병 등의 치료제로 발전될 가능성이 높고, 이미 코로나 면역치료제로도 다양한 연구개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