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3 (목)

  •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9.8℃
  • 맑음서울 28.4℃
  • 구름조금대전 29.8℃
  • 구름조금대구 29.2℃
  • 구름조금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7.4℃
  • 구름조금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5.0℃
  • 구름많음제주 25.8℃
  • 맑음강화 25.8℃
  • 맑음보은 30.0℃
  • 구름많음금산 29.7℃
  • 구름많음강진군 25.1℃
  • 맑음경주시 28.5℃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경기도의회

하남선 청정지하공간을 위한 실내공기질 기준 강화 및 일산화탄소⋅라돈 측정기기 설치 주장

김진일 도의원, “실제운행시 주민피해 없도록 다각적 대책 마련해 달라”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진일 도의원은 13일 2018회계연도 결산 및 예비비지출 승인안에 대한 심사과정에서 하남선의 청정지하공간 마련을 위한 기준 강화 및 측정기기 설치를 주장했다.

김 의원은 경기도 다중이용시설 실내공기질 관리에 관한 조례에서 규정한 기준을 언급하며 “환경부령의 실내공기질 유지기준은 미세먼지 100마이크로그램, 초미세먼지 50마이크로그램인데 반해, 조례에서는 미세먼지 140마이크로미터 이하로 규정하고 있어 기준이 너무 낮은 것 아니냐”고 지적하며, 강화된 기준에 따른 정화설비 설계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김 의원은 일산화탄소와 라돈 등으로 인한 하남선 내 공기질 저하를 우려하며 “데미스터필터 평균 80%, 정전필터 75%, 중성능필터 80% 정도로 초미세먼지 포집효유율 95% 이상을 맞출 수 있겠느냐”며 “향후 하남선의 청정지하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일산화탄소와 방사능 물질인 라돈을 측정할 수 있는 측정기기를 배치해 달라”고 요구했다.

기자정보




경기도,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6개 기관 ‘공정무역 면생리대’ 출시 지원 약속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가 ㈜지앤이헬스케어, 페어트레이드코리아, 경기관광공사, 경기도자원봉사센터, 여성환경연대, 동아TV 등 6개 기관과 손을 잡고 인도산 공정무역 유기농 면화로 만든 면생리대 생산 및 확산 활성화를 지원한다. 경기도 공정무역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 12일 오후 경기도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서 이번 사업에 동참하는 6개 기관과 ‘공정무역 면생리대 생산과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석훈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 대표, 장영민 ㈜지앤이헬스케어 대표, 이미영 페어트레이드코리아 대표, 유동규 경기관광공사 사장, 권석필 경기도자원봉사센터 센터장, 박란 동아TV 대표, 여성환경연대 김민지 활동가, 경기도 공정무역위원회 원미정 의원, 서남권 소통협치국장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MOU 체결을 통해 경기도주식회사를 포함한 7개 기관은 공정무역 유기농 면생리대 제조 및 출시, 제품 개발 및 판로 지원, 교육 및 캠페인 통한 공공 인식개선, 취약계층 지원을 통한 사회적 약자 배려 등 공정무역 유기농 면생리대 개발과 확산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구체적으로 ㈜지앤이헬스케어가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