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5 (목)

  • 흐림동두천 26.2℃
  • 흐림강릉 24.5℃
  • 흐림서울 27.7℃
  • 대전 26.5℃
  • 흐림대구 25.7℃
  • 흐림울산 27.4℃
  • 구름많음광주 27.2℃
  • 흐림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5.2℃
  • 박무제주 26.9℃
  • 구름많음강화 26.5℃
  • 흐림보은 24.0℃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6.1℃
  • 흐림경주시 25.7℃
  • 흐림거제 27.0℃
기상청 제공

염태영, “70년 동안 수원시를 성장시킨 건 시민의 저력”

수원시, ‘시민, 민주주의 그리고 수원’ 주제로 시 승격 70주년 기념 대토론회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 70년 동안 수원시를 이만큼 성장시킨 건 수원시민의 저력”이라고 말했다.

 

1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시 승격 70주년 기념 시민대토론회에서 패널로 참여한 염태영 시장은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시민이 주인이 되는 도시를 만드는 것”이라며 “수원시는 시민의 참여와 저력을 바탕으로 ‘주민자치1번지’, ‘거버넌스 도시’가 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수원시민은 시에 현안이 있을 때마다 앞장서서 나서고, 해결을 위해 힘을 쏟았다”면서 “시민의 참여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수원시 여러 가지 정책은 대한민국의 표준이 됐고, 대한민국을 업그레이드하는 힘이 됐다”고 평가했다.

 

‘시민, 민주주의 그리고 수원’을 주제로 열린 이날 토론회는 거버넌스 성과를 알리는 영상 상영, 거버넌스 우수사례 발표, 전문가 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시민 대표가 ▲수원시청년정책위원회 ▲수원시주민참여예산위원회 ▲수원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수원고등법원 유치 ▲수원시민협의회 군공항 이전사업 등 서면 심사와 시민·공무원 설문조사 등을 거쳐 선정한 5개 우수 사례를 발표했다.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사례를 발표한 신호정 제4기 주민참여예산위원장은 “주민참여예산제로 시민들이 2011년부터 2019년까지 제안한 사업은 6673건이고, 그중 예산이 반영된 사업은 1412건에 이른다”면서 “예산 편성 과정에 주민들이 민주적으로 참여할 수 있은 기회가 마련됐다”고 평가했다.

 

 

 

 

전문가와 함께하는 토론에는 염태영 시장,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 오영환 중앙일보 지역전문기자, 김제선 희망제작소 소장 등이 패널로 참여했다.

 

김제선 희망제작소장은 “수원시는 시민이 중심이 돼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시스템이 잘 갖춰져있다”면서“지금까지는 시민이 정책 기획·결정에 주로 참여했다면, 이제는 정책 집행에도 참여할 수 있는 제도를 만들어보자”고 제안했다.

 

오영환 기자는 “수원시의 거버넌스 제도는 지방자치의 원천이라고 할 수 있다”면서 “수원시 거버넌스 모델이 전국으로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명자 의장은 “좀더 많은 시민이 거버넌스에 참여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면서 “수원시가 시민 민주주의의 모범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기자정보



오산노인종합복지관, 2019년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신규사업단 협약 및 발대식 개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노인종합복지관은 8월 12일 오산시청 물향기실에서 “2019년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신규사업단 협약 및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곽상욱 오산시장, 이상근 오산우체국장을 비롯하여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참여자 및 관계자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색실버택배사업 업무협약, 선서문 낭독, 사업 안내 및 안전교육 순으로 진행됐다. 올해 오산시는 당초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으로 당초 35개 사업단을 운영하였으나, 어르신들의 다양한 일자리 욕구를 반영하여 하반기에 총 37개 1,460명의 어르신에게 맞춤형 일자리를 확대하여 제공하고 있다. 또한 이번 협약은 홈쇼핑, 온라인 사업 활성화 등 구매행태 변화로 택배물량 증가, 거점택배, 택배보조 택배배송서비스 형태의 다양화, 아파트 단지내 차량진입금지 환경변화 등으로 아파트내 배달전담위탁 필요성 대두로 노년층 일자리 연계로 노인일자리 창출과 안정적인 사업 운영 확보로 지역사회와 상생 발전에 그 취지가 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신규 사업단의 활동으로 오산천이 자연친화적으로 가꾸고 걷고 싶은 탐방로 조성되고, 근로능력 있는 노인에게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 등 더욱더 노인일자

이재명 “일본의 경제 침공은 위기이나, 새로운 출발을 위한 기회 제공”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민관이 힘을 합쳐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12일 경기도 평택 포승(BIX)지구에서 반도체장비 소재부품 제조 기업의 ㈜비텍 착공식에 참석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최근 일본이 소재 장비,부품 산업의 우월성을 이용해 한국 경제에 대한 대대적 공세를 이어가고 있다”며“비교우위를 이유로 많은 혜택을 보았으면서 그것을 타국에 대한 공격수단으로 사용하는 것은 전례가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이러한 것들이 위기이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새로운 출발을 위한 기회를 제공한다는 측면도 분명히 있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특히“국내에 충분한 기술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생산 공장을 확보하지 못하거나 수요처를 제대로 확보하지 못해 성숙된 좋은 기술을 활용하지 못하는 사례들이 상당히 많다”며“비텍의 경우에도 우수한 기술을 가지고 있지만 생산여력을 갖지 못했는데,황해청의 많은 노력을 통해 해외 자본을 유치해 생산 공장을 설립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그러면서“민과 관이 힘을 합쳐서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만들고,개별 기업으로서는 성장발전하고 지역에서는 일자리와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효과를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