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팔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소프트웨어코딩레벨업 과정’ 수료생 19명 배출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고학력·고숙련 심화과정 취업지원 사업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 팔달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27일 팔달구 수원시가족여성회관에서 ‘소프트웨어코딩레벨업 과정 수료식’을 열고, 19명에게 수료증을 수여했다.

경력단절 여성을 위한 고학력·고숙련 심화 과정 취업지원 사업인 ‘소프트웨어코딩레벨업 과정’은 지난 7월 8일부터 매주 월~금요일 수원시가족여성회관 교육관에서 진행됐다. 55회 과정으로 이론 강의와 실습으로 이뤄졌다.

팔달여성새로일하기센터에서 운영했던 직업교육훈련 수료생 22명이 교육에 참여해 조기 취업한 3명을 제외하고, 전원이 수료했다.

과정 참여자들은 로봇코딩, 텍스트코딩, 보드형 코딩, 아두이노 등을 배웠다. 교육은 교육서비스업체인 ㈜융성이 담당했다.

컴퓨터 프로그래밍을 뜻하는 ‘코딩’은 각종 컴퓨터 언어로 프로그램·소프트웨어를 만들고 실행하는 과정을 일컫는 말이다.

수료증을 전달한 김병태 수원시 일자리정책관은 “나날이 정보통신기술이 발전하고 있는 시대 변화에 발맞춰 소프트웨어코딩 레벨업 양성과정을 개설했다”며 “소프트웨어코딩 능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일자리를 찾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수원시 팔달여성새로일하기센터 경력단절 여성의 취업을 지원하는 기관이다. 직업교육훈련을 비롯해 진로 탐색을 돕는 집단상담, 경력단절 예방사업 등 다양한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무더위쉼터 못가는 거동 불편 독거노인 750가구에 2년 연속 에어컨 설치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지난해에 이어 거동이 불편해 ‘폭염’에 무더위 쉼터 등을 이용하지 못하는 도내 저소득층 독거노인가구에 에어컨을 무료로 설치해 주는 ‘2020년 폭염대비 에너지복지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경기도는 지난해 전국 최초로 31개 시·군 기초생활수급 독거노인 가운데 거동이 불편한 586가구를 대상으로 전액 도비 6억3,300만원을 투입해 에어컨 설치 지원 사업을 실시한 바 있다. 이 사업은 올해 ‘경기도형 정책마켓’ 사업에 선정돼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14개 시·군과 함께 비용을 지원하는데 도비와 시·군비 각 50%씩 총 6억3,200만원이 투입된다. 경기도와 14개 시·군은 기초생활수급 지원을 받고 있는 도내 독거노인 가구 중 거동이 불편한 750가구를 선정해 습기제거와 공기정화 기능 등을 갖춘 50만원 상당의 고효율 벽걸이형 에어컨을 설치할 예정이다. 설치는 5월 21일부터 시작해 혹서기 전인 6월까지 완료할 방침이다. 김경섭 경기도 기후에너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올해 특히 일상생활이 힘든 거동이 불편한 노인 분들에게는 에어컨이 무더운 여름철을 극복하기 위한 필수품”이라며 “앞으로도 에너지취약계층의 복지 사각지대 를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