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5.8℃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1.2℃
  • 맑음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1.8℃
  • 맑음광주 2.8℃
  • 구름많음부산 3.6℃
  • 맑음고창 0.7℃
  • 흐림제주 4.1℃
  • 맑음강화 -0.8℃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3.0℃
  • 구름조금경주시 2.8℃
  • 구름많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우아한 모녀" 최명길-차예련-김흥수, 본격 스토리 시작 ‘시청률 껑충’

최명길x차예련, 모녀 치밀한 복수극 기대
차예련-김흥수, 폭풍 같은 운명에 휩싸일 두 남녀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우아한 모녀' 최명길과 차예련의 치밀한 복수극이 시작됐다.

지난 11월 12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7회에서는 최명길과 차예련이 본격적인 복수극을 시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눈을 뗄 수 없는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우아한 모녀' 7회는 시청률 11.6%를 기록, 지난 방송보다 1.6%p 상승했다.

이날 방송은 캐리정(최명길 분)-한유진(차예련 분) 모녀가 악연으로 이어진 대기업 제이그룹의 주변인들을 조사하며 치밀한 복수극을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과거 캐리정 남편의 특허를 빼앗고 죽음을 사주했을 뿐만 아니라 갓 태어난 캐리정 친아들을 대기업 제이 그룹의 죽은 아이와 바꾸기까지. 원수들의 이토록 끔찍한 악행은 캐리정이 그들을 처단하는 복수극을 기다리게 만들었다.

이와 함께 폭풍 같은 운명에 휩싸인 두 남녀 한유진과 구해준(김흥수 분)이 있다. 지난 방송에서 캐리정은 원수 서은하(지수원 분)의 딸을 데리고 사라졌다가, 복수를 위해 다시 돌아왔다. 이 딸이 바로 한유진이다. 구해준은 대기업 제이그룹 유일한 후계자로, 30년 전 바뀐 캐리정의 친 아들이다. 이렇게 한유진이 복수의 칼날을 겨눠야 하는 구해준은 3년 전 이미 인연을 맺은 사이다.

이렇듯 얽히고설킨 운명으로 이어진 두 남녀가 드디어 만났다. 구해준은 약혼식 직전 자신을 지나친 한유진을 발견, 약혼식 내내 집중하지 못했다. 결국 구해준은 약혼식이 모두 끝난 후 다시 그곳으로 달려가 한유진과 마주했다. 한유진 또한 구해준과 추억을 회상하며 그를 잊지 못하는 상황.

이처럼 서로를 잊지 못하고 추억을 회상하는 이들의 모습에서, 앞으로 복수와 비밀로 점철될 이들의 미래를 알기에, 앞으로 전개될 이야기 속 두 남녀의 모습이 어떻게 그려질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인물관계가 복잡하게 엮이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보여주고 있다. 30년 전 악연, 그리고 3년 전 인연으로 이어진 한유진, 구해준의 미래는 어떻게 될까. 한유진-구해준의 인생을 뒤흔들 복수극이 시작될 것이다. 이 과정이 얼마나 폭풍같이 전개될지 기대된다. KBS 2TV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7회는 지난 (12일) 저녁 7시 50분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중년뉴스

더보기
오산문화예술회관 오페라 투란도트 공연 열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오는 13일 오후 7시, 오페라 ‘투란도트’ 공연이 펼쳐 질 예정이다. 이번 오페라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2019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문예진흥기금을 지원받아 진행한다.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은 작품성 및 대중성 등에서 검증된 민간예술단체의 우수 공연 프로그램을 선정해 지역문예회관에 유치하는 사업이다. 오산문화예술회관은 지역주민의 문화 향유권 신장 및 문화 양극화 해소를 위해 2019년 총 3개의 공연 중 마지막으로 ‘투란도트’ 공연을 계획했다. 오페라 ‘투란도트’는 ‘라보엠’ ‘토스카’ ‘나비부인’ 등으로 잘 알려진 작곡가 푸치니 최후의 작품으로 푸치니가 “이제까지의 내 오페라들은 다 버려도 좋다”고 할 만큼 자신감을 보인 그의 유작이기도 하다. ‘투란도트’는 중국의 공주 투란도트가 내는 수수께끼에 도전하는 타타르 국의 칼라프 왕자와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는 작품이다. 주요 출연진으로는 국내·외에서 활발히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성악가 김라희, 이정원, 박혜진, 박태환 등이 출연하며 밀레니엄 심포니 오케스트라, 마에스타 오페라 합창단, 코리아 엔젤스 어린

일자리·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