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성구, 착한나눔 가게 현판 전달식 열어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대구 수성구는 27일 구청 2층 접견실에서 ‘착한나눔가게’ 현판 전달식을 열었다.

 

이번 착한나눔 현판 전달식에는 착한나눔가게 142호 ‘대단한탕후루 대구범어점’ 김현진 대표, 143호 ‘우연1972’ 이민종 대표, 144호 ‘만촌 천부경명상센터’ 김보라 대표, 145호 ‘㈜수미가’ 정용운 대표, 146호 ‘준커스텀’ 최준우 대표가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평소에 관심을 둔 나눔 활동에 참여해서 기쁘고, 앞으로도 지역 이웃을 위해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수성구는 2013년부터 기부문화 활성화를 위해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연계하여 착한나눔 사업을 시작하여 현재 착한나눔 가게 146호, 착한나눔 가족 182호, 착한결혼 1호부부, 착한 기념일 6호가 등록되어 꾸준히 이웃사랑을 실천해오고 있다.

 

김대권 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지역사회 기부문화 확산에 참여해주신 덕분에 우리 수성구가 훨씬 더 따뜻해진 것 같아 감사하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