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화성시, ‘장애인활동 지원사업’ 서비스 질 높이기 나서

17일부터 3월 30일까지 시 지원 대상 171명 현황조사 실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가 보다 실질적인 장애인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장애인활동 지원사업’이용자 현황 조사에 나섰다.

장애인활동 지원사업은 보건복지부가 만 6세 이상 만 65세 미만 등록장애인을 대상으로 신체활동 및 가사활동을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하지만 이들 중 중증 장애인의 경우 보건복지부 사업만으로는 기본적인 생활이 어렵기 때문에 화성시는 추가 예산을 투입해 총 171명을 지원 중이다.

이번 조사는 시 추가 지원 171명을 대상으로 장애인복지과와 읍면동 장애인담당자가 직접 가정을 방문해 상담하고 조사 평가표를 작성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조사 기간은 17일부터 오는 3월 30일까지이며 장애인활동 지원사업에서 겪는 불편함을 중점적으로 파악할 예정이다.

화성시 장애인복지과는 “이번 조사는 지난 의회에서 활동지원 서비스의 질을 높여달라는 의견이 반영된 것”이라며 “조사 결과에 따라 형평성 있고 실질적인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적극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수원시연화장, 5월부터 1년간 시설개선공사.. 기간 중 영업장 폐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도시공사(사장 이부영)는 오는 5월부터 수원시연화장에 대한 시설개선공사를 진행하고 공사 기간 영업장을 폐쇄한다고 9일 밝혔다. 공사는 총 355억 원의 예산을 들어 노후시설개선 사업을 진행, 2021년 10월께 영업을 재개할 계획이다. 공사에 따르면 우선 수원시연화장은 오는 5월1일부터 2021년 9월까지 시설개선 공사를 한다. 노후시설에 대한 리모델링과 봉안시설 신축 등을 통해 선진적인 토탈 장례서비스를 구축할 방침이다. 장례식장은 증축과 지하주차장 연결 공사가 진행되며, 이 기간 장례식장 내 빈소, 염습실, 식당 등이 전면 폐쇄된다. 승화원은 7월부터 리모델링 공사가 진행된다. 일일 화장 회차가 기존 10회에서 7회로 축소 운영되며, 분향실은 폐쇄된다. 유족의 안전을 위해 공사는 오후에 진행될 예정이다. 승화원 내 봉안함 판매소는 외부에 별도로 마련된다. 유족 편의를 위해 장례식장 내 매점은 단축 운영(오후 3시까지)되고, 식당 대신 푸드트럭 등이 설치될 예정이다. 추모의 집은 정상 운영된다. 이부영 사장은 “시설개선공사로 인해 장례식장 등 시설물의 사용이 제한돼 이용객들의 주의가 요구된다”라며 “신속한 공사추진으로 더욱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