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성남시, 유니세프 인증 아동친화도시 추진…연구용역 최종보고회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성남시는 2020년 하반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신청을 위해 지난해 9월부터 5개월간 아동친화도시 연구용역을 추진했다.

아동친화도시는 유엔 아동권리 협약에 따라 만18세 미만의 모든 아동이 생존·보호·발달·참여권의 4대 권리를 누릴 수 있는 지역을 말한다.

아동보호 전담기구 설치, 아동권리 전략, 아동 영향 평가, 안전조치, 관련 예산 확보 등 10가지 구성요소를 모두 충족해야 한다.

시는 18일 오후 3시 시청 5층 회의실에서 ‘성남시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연구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에는 시 아동보육과장, 연구 용역을 맡은 ㈜모티브앤 대표, 아동 관련 전문가 등 16명이 참석해 앞으로 연구수행 결과를 확인했다.

지난해 9월 30일부터 11월 15일까지 아동실태조사가 이뤄졌다.

조사 대상은 지역 내 만 18세 미만 아동 14만2,998명 중에서 표본 추출하는 모두 1,847명의 아동 보호자, 아동업무 종사자이다.

놀이와 여가, 참여와 시민권, 안전과 보호, 보건과 사회서비스, 교육환경, 가정생활환경의 6가지 아동의 일상에 대한 만족도를 파악했고 조사결과 전국 평균 48%에 비해 높은 59%로 나았으며 주거환경과 교육환경에 대한 만족도가 가장 높고 참여와 시민의식이 가장 낮았다.

또한 12월 15일 아동과 시민 97명이 참여하는 시민참여 토론회를 성남시청에서 개최해 성남시가 추진해야할 아동 정책과 방향에 관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날 아동을 위한 놀이공간 확보, 교통사고 위험 감소, 아동의견 존중 등 21가지로 아동의 의견이 수렴됐다.

시는 연구 용역 결과를 기초로 6월까지 아동친화도시 조성 전략을 수립하고 4개년 계획을 수립한다.

이어 7월 유니세프에 아동친화도시 인증 신청서 거버넌스 보고서 아동친화예산서 등을 제출해 인증심의를 받을 예정이다.

앞서 성남시는 유니세프와 업무협약, 아동친화도시 조성 선포식을 개최했고 유관기관 업무협약, 추진위원회 및 아동권리 옹호관 위촉식을 가졌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n번방보다 더 사악한 박사방, '박사'의 정체는 25세 조주빈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n번방' 성 착취 사건 중 혐의를 받고 체포된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 씨의 실명과 얼굴 등 개인 신상이 공개됐다. 조 씨는 1995년생으로 만 24세다. 그 간 조 씨의 신상은 20대 남성이라는 정도만 알려져왔으나, 서울지방경찰청은 24일 오후 내부위원 3명, 외부위원 4명(법조인·대학 교수·정신과 의사·심리학자)으로 구성된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열어 조주빈의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신상공개심의위원회는 "피의자는 불특정 다수의 여성을 노예로 지칭하며 성착취 영상물을 제작, 유포하는 등 범행 수법이 악질적·반복적이고, 아동·청소년을 포함해 피해자가 무려 70여명에 이르는 등 범죄가 중대할 뿐 아니라 구속영장이 발부되고 인적·물적 증거가 충분히 확보됐다"고 밝혔다. 조 씨의 신상 공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에 따라 피의자 신상이 공개된 첫 사례다. '박사방'은 미성년자 성 착취 사진 및 영상을 돈을 받고 파는 텔레그램 비밀 채팅방 중 하나다. 조 씨는 아르바이트 등을 미끼로 피해자들을 유인해 얼굴이 나오는 나체사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수원시, 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 1주년 기념 나무도감 발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시장 염태영)가 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 1주년을 기념해 제작한 겨울나무 도감 ‘겨울에 만난 나무’를 발간했다. 이 도감은 지난 2월 20일부터 3월 21일까지 한 달에 걸쳐 제작된 것으로, ▼겨울나무 구별방법, 총 193종·236 분류군의 겨울나무에 대한 설명 수록 ▼겨울에 낙엽이 지는 목본을 기본으로 교목·관목·덩굴성 목본을 대상으로 구성 ▼수종별 겨울눈·수피·열매·수형·새순 등 사진과 설명을 함께 수록 ▼유사 수종과 구분을 위해 비교 사진 등의 내용으로 구성돼 있다. ‘겨울에 만난 나무’는 지난 10년 동안 우리나라 자연환경 조사를 통해 관찰된 나무들을 중심으로 구성된 책자로 제작자는 이용순 국립공원연구원 자연환경 조사 외부조사원, 이호 오대산 국립공원사무소 자원보전과장, 김현희 광교생태환경체험교육관장 등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 겨울나무 도감을 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에서 운영하는 생태환경교육과 지역 생태조사·보전 활동을 할 때 교육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3월 21일 프라이부르크 전망대와 함께 개관한 생태환경체험관에는 체험 교실 2개소, 소교육실, 전시홀 등이 있으며, 다양한 생태체험과 환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