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시 신장동 협의체 ‘행복배달 요구르트 사업’ 추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시 신장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저소득 독거노인과 우울증을 앓고 있는 청·장년가구를 대상으로 ‘행복배달 요구르트 사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행복배달 요구르트 사업’은 독거노인 등의 안전 확인과 위기상황 조기발견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7년 한국야쿠르트와 업무 협약을 맺고 올해로 3년째 추진 중이다.

대상 가구에 방문, 유음료 등을 지원하고 대상자의 건강상태와 생활실태를 확인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협의체는 이번 사업추진으로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독거노인 등의 고독사를 예방하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원순화 신장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지역사회 인적안전망을 더욱 확충해 주민 스스로 이웃을 도울 수 있는 나눔 문화 확산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수원시연화장, 5월부터 1년간 시설개선공사.. 기간 중 영업장 폐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도시공사(사장 이부영)는 오는 5월부터 수원시연화장에 대한 시설개선공사를 진행하고 공사 기간 영업장을 폐쇄한다고 9일 밝혔다. 공사는 총 355억 원의 예산을 들어 노후시설개선 사업을 진행, 2021년 10월께 영업을 재개할 계획이다. 공사에 따르면 우선 수원시연화장은 오는 5월1일부터 2021년 9월까지 시설개선 공사를 한다. 노후시설에 대한 리모델링과 봉안시설 신축 등을 통해 선진적인 토탈 장례서비스를 구축할 방침이다. 장례식장은 증축과 지하주차장 연결 공사가 진행되며, 이 기간 장례식장 내 빈소, 염습실, 식당 등이 전면 폐쇄된다. 승화원은 7월부터 리모델링 공사가 진행된다. 일일 화장 회차가 기존 10회에서 7회로 축소 운영되며, 분향실은 폐쇄된다. 유족의 안전을 위해 공사는 오후에 진행될 예정이다. 승화원 내 봉안함 판매소는 외부에 별도로 마련된다. 유족 편의를 위해 장례식장 내 매점은 단축 운영(오후 3시까지)되고, 식당 대신 푸드트럭 등이 설치될 예정이다. 추모의 집은 정상 운영된다. 이부영 사장은 “시설개선공사로 인해 장례식장 등 시설물의 사용이 제한돼 이용객들의 주의가 요구된다”라며 “신속한 공사추진으로 더욱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