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NCT WISH, 4월 20일 일본 ‘SMTOWN FIREWORKS 2024’ 출연!

SM의 히트곡에 맞춰 밤하늘 수놓는 불꽃축제! 박진감 넘치는 엔터테인먼트쇼 예고!
NCT WISH의 에너지 넘치는 미니 라이브도 기대!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NCT WISH(엔시티 위시,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SMTOWN FIREWORKS 2024'(에스엠타운 파이어워크스 2024)에 참석한다. 

 

'SMTOWN FIREWORKS 2024'(에스엠타운 파이어워크스 2024)는 4월 20일 일본 나가사키현의 하우스텐보스에서 개최되며, 보아,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엑소, 레드벨벳, NCT 127, NCT DREAM, WayV, 에스파, 라이즈의 히트곡에 맞춰 화려한 불꽃이 밤하늘을 수놓는 불꽃축제로, 현지 팬들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 

 

특히 NCT WISH는 이번 불꽃축제 현장에 참석해 에너제틱한 무대를 펼치며, 현장에 모인 관객들과 다양한 이야기도 나눌 계획인 만큼, 특유의 밝고 긍정적인 매력으로 축제의 즐거운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킬 것으로 보인다. 

 

2월 21일 일본 도쿄돔에서 화려하게 데뷔한 NCT WISH는 지난 28일에는 데뷔 싱글 'WISH'의 음원과 타이틀 곡 'WISH' 뮤직비디오를 발표했으며, NHK의 'Venue 101'(베뉴 101), 니혼테레비의 'BUZZ RHYTHM02'(바즈리즈무02), TV도쿄의 '초음파SP'와 '아노쨩의 전전전파' 등 현지 대표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청량한 매력으로 현지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NCT WISH는 3월 4일 오후 8시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NCT WISH's WISHLIST'(엔시티 위시스 위시리스트)를 개최하고, 한국 팬들과 공식적인 첫 만남을 가질 계획이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1년 반 만에 또 이혼한 선우은숙, 유영재는 '양다리' 논란에도 침묵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연하남과 재혼 한 후 ‘동치미’ 등 다수 방송에 출연해 알콩달콩 러브스토리와 결혼생활을 공개해온 배우 선우은숙(65)이 아나운서 유영재(61)와 재혼 1년6개월 만에 파경을 맞았다. 선우은숙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선우은숙 씨와 유영재 씨가 성격차이로 최근 협의 이혼을 했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선우은숙은 4살 연하 유영재와 지난 2022년 10월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부부가 됐다. 결혼발표 당시 두 사람은 기독교 신자라는 공통점으로 빠르게 가까워져 만난 지 8일 만에 결혼을 약속했다는 영화 같은 스토리로 화제가 된 바 있다. 그러나 여러 방송을 통해 두 사람은 여러차례 갈등 상황을 내보여 선우은숙의 재혼생활이 순탄치 만은 않았던 것으로 엿보였다. 특히 결혼 8개월 만인 지난해 5월에 떠난 신혼여행 모습이 MBN ‘속풀이쇼 동치미’를 통해 공개됐는데, 당시 선우은숙은 부부싸움 끝에 “내가 결혼이라는 걸 너무 쉽게 생각하고 이 사람을 잘못 선택했나”라고 눈물지었다. 한편 선우은숙과 유영재의 이혼 소식이 전해진 이후, 선우은숙과의 만남 당시 유영재에게는 동거 중인 사실혼 관계의 여성이 있었다는 충격적인 의혹이 터져 나왔다. 유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