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샤이니, 12년 만의 싱가포르 콘서트 전석 매진 성황!

1만 현지 팬들의 열렬한 환영! 눈부신 민트빛 물결+감동적 이벤트 눈길!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샤이니(SHINee,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약 12년 만의 싱가포르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샤이니는 3월 2일 싱가포르 인도어 스타디움(Indoor Stadium)에서 'SHINee WORLD VI [PERFECT ILLUMINATION] in SINGAPORE'(샤이니 월드 VI [퍼펙트 일루미네이션] 인 싱가포르)를 개최, 오랜만에 펼치는 현지 단독 공연으로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약 1만 명의 팬들과 잊지 못할 순간을 만들었다. 

 

'Clue'와 'Sherlock•셜록 (Clue + Note)' 매시업 무대로 이번 공연의 화려한 포문을 연 샤이니는 'HARD', 'Don't Call Me', 'Everybody', 'Lucifer' 등 대표 히트곡으로 강렬하고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선보였으며, '방백 (Aside)', '빈칸 (Kind)', '재연 (An Encore)' 등 감성적인 보컬을 담은 무대, 'The Feeling', '히치하이킹 (Hitchhiking)', 'Runaway' 등 관객들과 더욱 뜨겁게 호흡한 무대 등 다채로운 스테이지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현지 팬들은 싱가포르에서 다시 만난 샤이니를 열렬히 환영하며 공연 내내 큰 함성과 박수를 보낸 것은 물론, '샤이니는 15년 동안 희망이었고 앞으로의 꿈입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슬로건 이벤트, 앙코르 직전 '너와 나의 거리 (Selene 6.23)'를 한국어로 떼창하는 이벤트를 선사해 멤버들에게 깊은 감동을 안겼다. 

 

또한 싱가포르 국영 방송 CNA, 최대 일간지 The Straits Times(더 스트레이츠 타임스), 유명 신문 Lianhe Zaobao(리안허 자오바오)의 온라인 미디어 Zaobao.sg 등 여러 현지 주요 매체가 이번 공연을 취재하며 샤이니를 향한 뜨거운 관심을 표현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샤이니는 3월 16일 홍콩 아시아월드 아레나(AsiaWorld-Arena)에서 아시아 투어의 열기를 잇는다. 

 

[출처=SM엔터테인먼트]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1년 반 만에 또 이혼한 선우은숙, 유영재는 '양다리' 논란에도 침묵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연하남과 재혼 한 후 ‘동치미’ 등 다수 방송에 출연해 알콩달콩 러브스토리와 결혼생활을 공개해온 배우 선우은숙(65)이 아나운서 유영재(61)와 재혼 1년6개월 만에 파경을 맞았다. 선우은숙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선우은숙 씨와 유영재 씨가 성격차이로 최근 협의 이혼을 했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선우은숙은 4살 연하 유영재와 지난 2022년 10월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부부가 됐다. 결혼발표 당시 두 사람은 기독교 신자라는 공통점으로 빠르게 가까워져 만난 지 8일 만에 결혼을 약속했다는 영화 같은 스토리로 화제가 된 바 있다. 그러나 여러 방송을 통해 두 사람은 여러차례 갈등 상황을 내보여 선우은숙의 재혼생활이 순탄치 만은 않았던 것으로 엿보였다. 특히 결혼 8개월 만인 지난해 5월에 떠난 신혼여행 모습이 MBN ‘속풀이쇼 동치미’를 통해 공개됐는데, 당시 선우은숙은 부부싸움 끝에 “내가 결혼이라는 걸 너무 쉽게 생각하고 이 사람을 잘못 선택했나”라고 눈물지었다. 한편 선우은숙과 유영재의 이혼 소식이 전해진 이후, 선우은숙과의 만남 당시 유영재에게는 동거 중인 사실혼 관계의 여성이 있었다는 충격적인 의혹이 터져 나왔다. 유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