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화성도시공사, '사랑의 헌혈 및 헌혈증 기부 캠페인' 시행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도시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를 극복하고자 사회 공헌 활동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혈액 수급에 차질을 빚고 있는 의료 현장에 도움을 주고자 지난 27일과 31일 양일간 9시 30분부터 16시까지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사랑의 헌혈 및 헌혈증 기부 캠페인을 시행했다.

 

이번 ‘사랑의 헌혈’ 행사는 지역 사회 내 전방위적인 홍보를 통해 지역 주민들과 함께하는 사회 공헌 활동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감염 우려로 경직된 사회 분위기 속에도 헌혈 봉사를 통해 수혈이 급한 환자를 돕고자 하는 열정은 막지 못했다.

 

 

 

 

헌혈에 동참한 지역 주민은 “코로나19로 혈액이 부족하다는 뉴스를 봤다”며, “헌혈에 동참하고 싶어도 장소를 몰라서 못했는데,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헌혈을 하고 있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기쁜 마음으로 동참했다”라고 전했다.

 

금번 ‘사랑의 헌혈’ 행사는 3월 24일과 31일 2회에 걸쳐 진행되었고 총 70명이 참여했다.

 

유효열 화성도시공사 사장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해 혈액 수급이 불안정하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접해 공사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헌혈 행사를 진행하게 됐다”며, “특히 이번 행사에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신 지역 주민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도시공사 실내체육시설 단계적으로 개방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도시공사는 ‘생활 속 거리두기’체제 전환에 따라 모든 실외 체육시설을 지난 5일부터 개방했으며, 운영을 중단했던 실내체육시설에 대해 5월 25일부터 단계적으로 재개방을 실시한다. 이번에 재개방하는 실내체육시설은 수영장, 헬스장, GX프로그램 등을 제외 한 실내체육관 및 실내배드민턴장이며, 실내체육시설 개방은 지역감염 재확산 위험이 상대적으로 높아 관련 부처 지침 및 주변 지자체 지역 감염 상황·잠복기 등을 고려하여 순차적으로 운영을 재개하기로 했다. 공사는 실내체육시설 개방에 앞서 모든 실내체육시설에 대해 집중 방역과 소독을 하는 등 운영 준비에 나섰으며, 개방 후에도 이용자 발열 체크 및 마스크 착용, 자가 체크리스트 명부 작성 등 방역 치침이 준수될 수 있도록 현장점검을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체육시설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생활속 거리두기가 정착될 수 있도록 이용자 준수사항 안내 및 생활 속 거리두기 현수막 게시 등 지속적인 홍보활동을 할 예정이다. 공원체육관리처장은 “실내체육시설 개방 후에도 강도 높은 시설 방역을 하고 이용자 개인위생수칙 준수 여부 등을 철저히 점검할 것”이라고 전하며, “코로나19 확산 위험이 여전히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