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성남시장애인생활이동지원센터와 함께하는 '중증독거장애인 마스크 배달사업'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성남시 장애인생활이동지원센터는 이동 제약이 많은 장애인에게 차량운행을 통해 외출 보조 등 이동서비스를 제공하는 센터로 코로나가 길어짐에 따라, 시간적 여유가 생긴 5명의 운전기사들이 마스크 구매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증독거장애인들에게 마스크 대행구매 및 배달 서비스를 1일부터 2달간 제공할 예정이다.

성남시에 소재한 각 장애인단체의 추천을 받아 중증독거장애인 60명의 대상자를 선정하고 해당 요일에 협약을 마친 약국에서 마스크 대행구매 및 배달까지 하기로 했으며 소요되는 예산은 성남시지회에서 부담하기로 했다.

이번 이동서비스는 성남시에 많은 시민들이 마스크를 구입하기 위해 약국으로 몰리고 있으나 거동이 불편한 심한장애인들은 약국에 가기도 어렵고 물량이 없어 구입에 애를 먹고 있어 one-stop 서비스를 실시하게 됐다.

 

성남시 장애인생활이동지원센터는 지역사회 내에서 단순히 장애인들의 이동서비스 만이 아닌 생활 전반에 걸친 밀착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상대적 박탈감을 해소하는 동시에 사회의 일원이라는 행복감과 만족감을 고취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이젠 '대한민국 행복마을관리소'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0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확산 대상 사업에 도의 ‘경기 행복마을관리소’가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2020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은 주민생활 향상에 기여하는 지역의 혁신 우수성과를 발굴해 전국 자치단체로 확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행정안전부는 ‘19년 우수사례 경진대회·제안·평가 등을 통해 발굴된 혁신사례444개 중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를 비롯한 4개 분야 21개를 확산사례로 선정하고 전국 확산을 위한 특교세 30억원과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2018년 11월부터 2019년 6월까지 안산, 시흥, 의정부, 군포, 포천시에서 시범사업을 벌였으며, 5월말 현재 경기도 31개 시군 중 27개 시군 40개소에 설치됐다. 나머지 4개 시군도 올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추진 중이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택배보관, 공구대여, 환경개선 등 주민생활불편사항 처리를 위한 곳으로 구도심 지역의 빈집이나 공공시설, 유휴공간 등에 조성하는 일종의 동네관리소다.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 제공과 공공일자리 창출에 효과가 있다. 지역특색에 맞는 사업 발굴과 복지, 문화, 공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