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평택시 원평동 나눔센터, 손수 만든 마스크로 취약계층에 마음을 전해요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평택시 원평동 나눔센터는 지난 7일 손세탁이 가능한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300개를 직접 제작했다.

이 날 나눔센터 위원들은 마스크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 홀몸어르신, 한부모 가정 등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직접 원단을 재단하고 재봉틀로 마감해 한장 한장 온정이 더해졌다.

마스크를 전달 받은 어르신은 “약국에서 마스크를 사는 것이 많이 번거로웠는데 이렇게 세탁하기도 쉽고 재활용이 가능한 마스크를 선물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전했다.

변상용 원평동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을 모아 주신 나눔센터 위원님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