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의회 소식지, 눈 불편한 어르신 위한 ‘큰 글씨체 코너’ 도입

문경희 위원장 “어르신께서 한 눈에 보기 편하도록 편집 개선”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가 발행하는 소식지 ‘경기도의회’에 눈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 글자 크기를 키운 지면이 새롭게 마련된다.

‘어르신을 위한 한눈에 보기’라는 코너로 이번 5월호에 처음 적용하며 소식지 맨 마지막 쪽에 배치해 소식지에 담긴 주요 정보들을 쉽게 알 수 있도록 요약·정리했다.

특히 글자 크기를 기존 9.5포인트에서 14포인트로 키워 불편함 없이 볼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신규 코너는 “경로당 어르신들이 의회소식지를 많이 보는데 글자 크기가 작아 읽기 어렵다.

좀 더 키워줬으면 좋겠다”는 제안에 대해 여러 단계의 논의를 거쳐 채택한 결과다.

문경희 간행물편찬위원장은 “이번에 도입한 큰 글씨체 코너를 통해 눈이 불편한 어르신들이 좀 더 경기도의회 소식을 쉽게 접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의회 소식지가 도민에게 더욱 편하고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 소식을 들은 의왕시의 한 어르신은 “지면 관계 상 전체를 키울 수는 없겠지만 주요 내용만이라도 우리를 위해 글자를 키워준 것에 대해 고맙다”며 반가워했다.

간행물편찬위원회는 도의회 간행물 발행에 관한 기본계획과 의정활동에 대해 도민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편집방향 등을 조정하는 기구로 문경희 위원장, 이필근 부위원장, 김용찬, 문형근, 안기권 의원과 함께 외부 전문인사로 정진구 한국소비자TV 부사장, 홍숙영 한세대 미디어영상광고학과 교수 등이 활동하고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무더위쉼터 못가는 거동 불편 독거노인 750가구에 2년 연속 에어컨 설치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지난해에 이어 거동이 불편해 ‘폭염’에 무더위 쉼터 등을 이용하지 못하는 도내 저소득층 독거노인가구에 에어컨을 무료로 설치해 주는 ‘2020년 폭염대비 에너지복지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경기도는 지난해 전국 최초로 31개 시·군 기초생활수급 독거노인 가운데 거동이 불편한 586가구를 대상으로 전액 도비 6억3,300만원을 투입해 에어컨 설치 지원 사업을 실시한 바 있다. 이 사업은 올해 ‘경기도형 정책마켓’ 사업에 선정돼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14개 시·군과 함께 비용을 지원하는데 도비와 시·군비 각 50%씩 총 6억3,200만원이 투입된다. 경기도와 14개 시·군은 기초생활수급 지원을 받고 있는 도내 독거노인 가구 중 거동이 불편한 750가구를 선정해 습기제거와 공기정화 기능 등을 갖춘 50만원 상당의 고효율 벽걸이형 에어컨을 설치할 예정이다. 설치는 5월 21일부터 시작해 혹서기 전인 6월까지 완료할 방침이다. 김경섭 경기도 기후에너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올해 특히 일상생활이 힘든 거동이 불편한 노인 분들에게는 에어컨이 무더운 여름철을 극복하기 위한 필수품”이라며 “앞으로도 에너지취약계층의 복지 사각지대 를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