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성시, 5~6월 위탁의료기관에서 코로나19백신 예방접종 실시

URL복사

60~74세 시민 등 사전예약제 운영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안성시는 오는 27일부터 6월 19일까지 관내 위탁의료기관을 통해 코로나19 백신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접종 백신은 아스트라제네카이며, 접종 대상자는 고령층(60세~74세), 만성중증호흡기질환자, 유치원·어린이집 및 초등학교(1~2학년)교사, 돌봄종사자, 보건의료인, 사회필수인력 등이다.


시는 원활한 접종을 위해 지난 6일부터 70세~74세와 만성중증호흡기질환자에 대해 사전예약을 받고 있으며, 65세~69세는 5월 10일, 나머지 대상자들은 5월 13일부터 사전예약이 가능하다.


사전예약은 보건소 콜센터를 통한 전화 예약과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을 통한 온라인 예약으로 진행되며, 혼자 예약이 어려운 어르신의 경우 본인명의 휴대폰과 신분증을 지참하고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도움을 받아 예약할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접종대상자별 사전예약기간에 맞춰 접종 예약을 해주시길 바라며, 이번 접종도 안전하고 신속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김포시 4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제막식 개최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는 하성면 마곡리를 제4호 치매안심마을 대상지로 선정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과 치매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안심 공동체 구현을 위하여 9일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 환자와 가족들이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하면서 사회 활동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마을 공동체가 중심이 되는 사회안전망 구축사업으로 양곡 휴먼시아 고다니 마을, 하성면 전류리, 통진읍 동을산리를 1, 2, 3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 운영한 바 있다. 이날 치매안심마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하여 17명의 민·관 운영위원 위촉식도 함께 진행 했다. 운영위원회는 지역사회 민·관 관련 단체 등과 유기적 지역 자원연계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치매안심마을 조성을 위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구성 운영될 것이다. 앞으로 치매안심마을에서는 치매 조기발견, 예방, 인식개선 홍보, 실종예방, 치매친화적 환경개선 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지역주민들의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을 위한 ‘행복한 가족’ 벽화 등 치매를 극복할 수 있도록 메시지를 전달하여 치매예방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도모할 것이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