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문화재단-적십자 오산봉사회 사회공헌 협약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문화재단이 오산시민을 위해 더욱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 확대에 나섰다.


오산문화재단(대표이사 조요한)과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오산지구협의회(회장 김현옥)는 지난 2일 사회공헌활동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봉사활동과 축제·공연 등의 문화행사에 상호협력해 더욱 효과적이고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게 됐으며 특히, 봉사와 문화예술의 결합을 통해 오산시민이 즐기고 누릴 수 있는 오산만의 특색있는 활동들을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상호 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오산지구협의회의 오산시민 대상 봉사활동에 오산문화재단 임직원 참여 △ 오산문화재단 축제 및 공연 등 주요 행사 운영 협력 △ 기타 오산시민의 사회적·문화적 이익 도모를 위한 협력 등이다.


오산문화재단은 그간 오산천 돌보미 사업, PC기부, 관내 무대시설 점검을 위한 재능기부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쳤으며 특히 2020년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방역활동, 힐링콘서트 개최 등을 진행하며 공공기관으로서 봉사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오산문화재단 조요한 대표이사는 “공공기관의 사회적 역할이 점점 더 중요시 되고 있는 시점에 이런 좋은 기회를 마련하게 되어 기쁘다.”며“이번 협약을 통해 오산문화재단이 오산시민에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재단으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오산지구협의회 김현옥 회장은 “오산문화재단의 문화예술 전문성에 힘입어 봉사원들과 수혜자분들게 문화예술적 감수성을 함께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펼치길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