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2020년 7월 정기분 재산세 1462억 원 부과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시장 염태영)는 7월 정기분 재산세 총 1462억 원(51만 148건)을 부과한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119억 원(1만 3651건) 증가한 금액이다.

재산세 납세의무자는 6월 1일 현재 주택 및 건축물, 선박 소유자이다. 주택 1기분 50%, 건축물, 선박 등에 대해 7월에 부과되고, 주택 2기분 50%와 토지에 대해서는 9월에 부과된다.

재산세 납기는 오는 31일까지이며, 위택스(www.wetax.go.kr), 지로(www.giro.or.kr) 등 인터넷 납부, 신용카드, 은행 자동입출금기(CD/ATM), 가상 계좌 이체, 지방세입 계좌 납부, ARS(1899-7500), 스마트 고지서 등을 이용해 납부할 수 있다.

 

한편 납세고지서 별 재산세 본 세액이 250만 원을 초과~500만 원 이하의 납세자는 초과하는 금액에 대해 납부 기한(7월 31일)이 지난 날부터 2개월 이내에 분할 납부도 가능하다. 또 본 세액이 500만 원을 초과하면 그 세액의 50% 이하 금액에 대해 분납이 가능하다.

 

분할 납부를 희망하는 납세자는 납부 기한까지 물건지(토지·건물이나 동산이 있는 장소) 관할구청 세무과에 신청서를 제출해야 한다.

 

자세한 문의는 수원시 휴먼 콜센터(1899-3300) 및 각 구청 세무과로 하면 된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난치성 피부질환 건선에 ‘아녹타민1 억제’ 치료효과 세계 최초 규명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 산학협력 지원사업인 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GRRC)가 난치성 피부질환인 건선 신규 치료제 개발에 첫걸음을 내디뎠다. 도는 지역협력연구센터에서 연구를 수행하고 있는 차의과학대학교 약학과 양영덕 교수팀이 아녹타민1(ANO1) 단백질의 억제가 건선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규명했다고 4일 밝혔다. 건선은 피부 표피의 각질이 증가하고 염증이 나타나는 난치성 피부 질환으로 몸의 면역기능 이상에 의해 발생한다. 건선 환자들은 병변이 눈에 보이는 질환이어서 사회생활에 어려움을 겪거나 증상이 심한 환자의 경우 극단적 선택의 충동까지 느끼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구팀은 아녹타민1(ANO1)이 건선의 주요 증상인 각질형성세포의 과도한 증식을 유발하는 중요한 원인 단백질인 것을 밝혀냈고, 아녹타민1(ANO1) 이온채널 활성을 억제했을 때 발진, 홍반, 인설(하얀 각질) 등 건선의 주요증상과 건선을 일으키는 염증 유발 물질이 감소하는 결과를 확인했다. 아녹타민1(ANO1)은 염소이온이 세포 안팎으로 드나들 수 있는 채널 역할을 하는 단백질이다. 전기신호를 발생시켜 감각신경을 전달하고 전해질 분비를 통해 눈물이나 침을 배출한다. 최근에는 세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