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의회 인권증진특위, 장애인권익옹호기관 현장방문 가져

URL복사

장애인 인권향상, 현장 목소리부터 듣겠다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다름과 차이를 인정하고 인권을 존중할 때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 수 있습니다”


경기도의회 인권증진특별위원회(위원장 최종현)는 4일 경기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을 현장방문해 관계자들로부터 기관운영 현황 등을 듣고 장애인 인권 실태를 파악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종현 위원장은 “모든 정책의 수립은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것에서부터 출발한다. 오늘 장애인권익옹호기관 현장방문을 통해 상대적으로 취약한 장애인들의 인권 현실을 파악하고, 인권옹호 현장에서 일하는 관계자들로부터 장애인 인권 향상을 위한 생생한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 며 “경기도의회 인권증진특별위원회는 앞으로도 현장의 목소리에 지속적으로 귀 기울이고, 장애인 인권에 대한 상담사례와 해당기관 종사자들의 의견등을 바탕으로 도민 인권 증진을 위한 정책 대안을 제시해나가겠다” 고 말했다.


현장 방문에는 최종현 위원장, 권정선 부위원장, 전승희 위원, 허승철 경기도 장애인복지과장, 경기도장애인권익옹호기관장 등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인권증진특별위원회의 현장방문은 도내 인권 관련 기관의 구체적인 상담사례와 사회적 약자에 대한 인권침해 현황 등을 파악하고, 경기도민의 인권정책 참여 확대, 경기도의회 차원의 지원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이뤄졌다.


경기도의회 인권증진특별위원회는 최종현 위원장을 비롯한 경기도의회 의원 18명으로 구성되었으며, 2020년 12월 18일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경기바다 홍보 캠페인’과 각종 이벤트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경기바다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홍보 슬로건과 사진을 SNS에 게시하는 ‘이젠, 경기바다 캠페인’을 오는 7일부터 30일까지 진행한다.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는 경기바다 여행주간(6월 14~20일)을 맞아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 참여 희망자는 ‘이젠, ○○○한 경기바다’ 등 본인 의견을 담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에서 경기바다를 홍보하면 된다. 별도 형식 제한은 없으며, 도가 참여 여부를 확인할 수 있게 필수 해시태그(#경기바다 #경기바다여행주간 #이젠경기바다 #색다른경기바다)를 첨부해야 한다. 이번 캠페인은 경기도 홍보대사인 가수 노지훈이 안산 구봉도 낙조전망대에서 ‘이젠, 해와 달을 품은 경기바다’라는 문구가 적힌 팻말을 들고 찍은 사진을 SNS에 게시하는 것을 시작으로, 가수 이영지도 추후 캠페인에 참여할 예정이다. 도는 ‘이젠, 경기바다 캠페인’과 같은 기간 ‘색다른 경기바다’ 이벤트도 개최한다. 이는 경기바다 인접 5개시의 관광명소인 화성 전곡항, 안산 낙조전망대, 평택 서해대교·평택항, 시흥 오이도, 김포 함상공원 등을 배경으로 만든 도안을 간단히 색칠하고 사진을 찍어 의견과 함께 본인 SNS에 게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