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군포시, 도시발전을 위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찾습니다!!

URL복사

시민·공무원 대상 2021년 상반기 공모 제안··6월 18일까지 접수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군포시가 시민과 공무원을 대상으로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공모한다.


군포시는 시민과 공무원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모해 시정에 반영함으로써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행정혁신을 실현하고, 행정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2021년 상반기 공모제안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공모제안이란 특정한 주제를 지정해 공개적으로 모집하는 국민제안을 뜻하며, 이번 2021년 상반기 군포시 공모주제는 아래와 같다.


▲GTX 시대 도시공간 혁신으로 미래를 선도하는 도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통한 활력있는 경제도시 ▲자연환경과 주거·교통이 어우러지는 쾌적하고 안전한 도시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책임지는 행복한 복지도시 ▲기회와 평등이 보장되는 믿음직한 공정도시


제안접수는 6월 18일까지 국민신문고->공모제안->군포시 공모제안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접수된 제안은 6월 안으로 실무부서의 제안실무심사 및 실무심사단의 검토를 거쳐 상정된 제안을 제안심사위원회를 통해 최종 채택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며, 채택시 창안등급에 따라 최대 300만원까지 포상금이 지급될 계획이다.


군포시 관계자는 “시민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시정 발전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최근 실시한 수리산 특화프로젝트 아이디어 공모전과 마찬가지로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난치성 피부질환 건선에 ‘아녹타민1 억제’ 치료효과 세계 최초 규명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 산학협력 지원사업인 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GRRC)가 난치성 피부질환인 건선 신규 치료제 개발에 첫걸음을 내디뎠다. 도는 지역협력연구센터에서 연구를 수행하고 있는 차의과학대학교 약학과 양영덕 교수팀이 아녹타민1(ANO1) 단백질의 억제가 건선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규명했다고 4일 밝혔다. 건선은 피부 표피의 각질이 증가하고 염증이 나타나는 난치성 피부 질환으로 몸의 면역기능 이상에 의해 발생한다. 건선 환자들은 병변이 눈에 보이는 질환이어서 사회생활에 어려움을 겪거나 증상이 심한 환자의 경우 극단적 선택의 충동까지 느끼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구팀은 아녹타민1(ANO1)이 건선의 주요 증상인 각질형성세포의 과도한 증식을 유발하는 중요한 원인 단백질인 것을 밝혀냈고, 아녹타민1(ANO1) 이온채널 활성을 억제했을 때 발진, 홍반, 인설(하얀 각질) 등 건선의 주요증상과 건선을 일으키는 염증 유발 물질이 감소하는 결과를 확인했다. 아녹타민1(ANO1)은 염소이온이 세포 안팎으로 드나들 수 있는 채널 역할을 하는 단백질이다. 전기신호를 발생시켜 감각신경을 전달하고 전해질 분비를 통해 눈물이나 침을 배출한다. 최근에는 세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