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용호 경기도의원, 경기도청 공무직노동조합 총회 참석 연대의 중요성 강조

경기도 공무직 노동조합의 힘은 조합원!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이용호 경기도 의원(국민의힘, 비례)은 지난 7일 경기도 의회에서 열린 '경기도청 공무직노동조합 총회'에서 격려사를 통해, 조합원이 함께 연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것과 위원장의 역할을 강조했다.

 

총회에 앞서 경기도의회 이용호 의원은 격려사를 통해 “경기도청 공무직노동조합 총회에 참석하신 조합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용호 의원은 “저 역시 노동조합 활동을 25년 해왔고 지금은 노동비례 의원으로 4년간 노동자를 대표해서 일을 한다는 생각을 하고 있으며, 노동자들은 연대해야 하고, 가지고 있는 가치를 공유하고 발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용호 의원은 공무직 노동조합이 힘을 갖도록 함께 연대하고 함께 참여하는 것이 필요하고, 조합원들과 노동조합 간부들은 함께 생각하고 함께 결정하고 함께 책임지는 것이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이용호 의원은 도의원으로 있는 동안 공무직 노동조합 조합원과 늘 함께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총회에는 경기도의회 김선영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도 참석하여 격려했다.

 

경기도청 공무직 노동조합 황미영 위원장은 이용호 의원과 김선영 의원이 공무직원의 권리보호를 위해 항상 노력하는 것에 대하여 조합원들을 대표하여 감사패를 전달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맹견 사고 걱정 끝!”인천시, 맹견 사육허가제 본격 시행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인천광역시는 개정된 동물보호법에 따라 맹견 사육허가제를 도입하여 맹견으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맹견 사육허가제도는 최근 반려동물 양육 가구와 반려견 개체수가 증가하고 물림 사고가 빈번함에 따라 시민 안전 강화를 위해 시행하는 제도다. 맹견의 경우 오는 10월 26일까지 맹견 사육 허가를 받아야 한다. 법에서 정한 허가 대상 맹견은 도사견, 핏불테리어, 아메리칸 스태퍼드셔 테리어, 스태퍼드셔 불테리어, 로트와일러 등 5종과 그 잡종의 개가 포함된다. 맹견 소유자는 동물등록, 중성화수술, 책임보험에 가입하는 사전요건을 갖춰 인천시에 맹견 사육허가를 신청하고 기질 평가를 받아야 한다. 기질 평가는 맹견에게 ‘입마개 착용시키기’, ‘낯선 사람과 지나가기’ 등 가상의 환경에서 맹견의 공격성을 평가하는 것으로 총 12개 항목을 평가하고 사육 허가 결정을 위해 활용된다. 법에서 정한 맹견 외에도 사람이나 동물에 위해를 가하는 등 공공의 안전에 위험을 준다고 판단되는 반려견도 기질 평가를 거쳐 맹견으로 지정할 수 있다. 또한 사육이 허가된 경우라도 개가 사람, 동물을 공격해 다치게 하거나 죽게 한 경우 사육 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