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7.5℃
  • 흐림강릉 9.6℃
  • 구름조금서울 6.4℃
  • 대전 2.3℃
  • 대구 5.5℃
  • 울산 8.0℃
  • 광주 5.6℃
  • 부산 8.9℃
  • 흐림고창 4.5℃
  • 제주 11.7℃
  • 구름조금강화 7.1℃
  • 흐림보은 2.0℃
  • 흐림금산 2.1℃
  • 흐림강진군 6.9℃
  • 흐림경주시 6.8℃
  • 흐림거제 6.7℃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신중년뉴스

더보기
더 가까운 곳에서 치매 어르신 보살핀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 권선구보건소가 더 가까운 곳에서 치매 어르신들을 보살피기 위해 올해부터 ‘찾아가는 이음 쉼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1일 오전 9시 세류1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시작된 이음 쉼터는 경증 치매 어르신들을 위해 전문적인 인지 건강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치매 어르신들이 사회적 관계를 이어갈 수 있도록 돕자는 의미에서 ‘이음 쉼터’라고 이름 붙였다. 기존에는 보건소 안에서 자체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했지만, 올해부턴 세류1동 행정복지센터로 찾아가 치매 어르신들을 보살핀다. 오는 3월 말까지 매주 화~목요일 주 3회 운영되는 이음 쉼터는 권선구보건소와 세류1동 행정복지센터가 협력해 다양하고 체계적인 프로그램 진행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프로그램은 치매선별검사부터 노인 우울증 검사, 기억력 감퇴 검사 등 어르신들의 인지 건강 상태를 확인·치료할 수 있는 활동으로 구성된다. 치매안심센터 직원이 ▲실버 체조 등 다양한 신체활동을 해보는 ‘치매예방운동’ ▲두뇌 활동에 도움이 되는 ‘현실 인식 훈련(나를 소개합니다, 내가 사는 곳은 등)’ ▲겨울철 건강관리 ▲인지 치료 등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밖에 텃밭 가꾸기, 공예작

일자리·경제

더보기
개성공단 기업, 설 앞두고 나눔실천 “이웃사랑 훈풍, 남북관계에도 이어지길”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개성공단 입주 기업들이 민족의 명절 설을 맞아 이웃사랑 실천에 나섰다. 경기도는 지난 21일 오후 경기도청 북부청사 평화부지사실에서 ‘개성공단 기업인 취약계층 지원 물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개성공단 입주기업들은 2016년 2월 개성공단 전면중단 이후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더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 소외 계층에게 온정을 나누고자 이번 전달식을 마련하게 됐다. 이번에 전달된 기부물품은 총 4천여만원 상당의 의류, 신발, 식품, 생활용품 등으로 개성공단 기업 12개사가 제작한 제품들이다. 이 물품들은 취약계층 등 사회적으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희건 경기개성공단사업협동조합 이사장은 “개성공단 기업들이 경영위기를 겪고 있지만, 더 어려운 이웃에게 용기와 희망을 갖고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새해에는 남북관계와 개성공단에도 훈풍이 불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신명섭 경기도 평화협력국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십시일반 손정을 모아 이웃사랑 실천에 나서 준 개성공단 기업인들에 감사하다”며 “경기도 역시 경기도만의 색깔이 담긴 평화협력정책을 꾸준히 추진해 얼어붙은 남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