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의회 남양주상담소 김경근 의원, 학생상담 지원 관련 의견 청취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김경근 의원은 13일 경기도의회 남양주상담소에서 경기도전문상담교사협회와 학생상담 지원에 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 자리는 학생상담 활성화를 목적으로 김경근 의원이 추진 중인 “경기도교육청 학생상담 지원 조례안”의 제정에 앞서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고자 마련되었다.


먼저 송미향 회장은 “학교 내 학생상담을 위해 위(Wee)클래스가 설치된 지 15년 가까이 지나도록 학생상담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과 관련된 규정이 없었다. 지금이라도 관련 조례 제정을 통해 행정적, 제도적 지원이 뒷받침되기를 바란다.” 면서 “학생상담실의 공간 확보 등 구체적인 지원을 통해 보다 많은 학생들이 심리·정서적인 안정과 조화로운 전인적 발달을 기대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김경근 의원은 “정신건강이 무엇보다 중요해지고 있는 지금, 학생상담이 활성화되도록 노력할 필요가 있다. 학교내 학생상담시 시급히 해결되어야 할 부분에 대한 의견을 오늘 청취하였고, 조례에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학생 누구나 거부감 없이 상담실을 찾아 정신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관계 기관 및 담당자들과 같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감염병 위기 대응 위해 중국 전담여행사 지침 개정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코로나19 등 감염병 발생 시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안심하고 여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중국 단체관광객 유치 전담여행사 업무 시행 지침’을 개정한다. 아울러 안심여행 기획력과 감염병 대응력을 갖춘 역량 있는 여행사를 공모해 중국 전담여행사로 새롭게 지정한다. 중국은 전 세계 120여 개 국가와 협정을 체결하고, 자국민(중국인)의 단체관광객 송출을 허용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1998년에 중국과 ‘중국공민 자비단체 한국관광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중국 관광객 유치 역량, 경영 현황, 여행상품 기획력, 불법체류 관리 역량, 건전한 여행환경 조성 노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한 여행사를 중국전담여행사로 지정하고 있다. 이에 문체부의 중국 전담여행사 지침에 따라 중국 전담여행사로 지정받은 여행사만 중국 단체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으며, `21년 4월 현재 180개 업체가 지정되어 있다. 중국 전담여행사, 감염병 발생 시 방역지침 준수 및 안심여행 환경 조성 등에 노력해야 문체부는 방한 중국 단체관광 품질관리와 단체관광객의 안심여행 등에 필요한 사항을 정하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