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박남춘 인천시장, "완전히 승기를 잡을 수 있도록 조금만 더 힘을 보태주십시오"

URL복사

인천시, 임시선별검사소 통해 9만 명 이상 검사, 267명의 코로나19 확진자 찾아내
'선제적 검사의 중요성' 강조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3단계 상향 없이 변곡점을 만들어낸 위대한 시민 여러분, 이번 대유행에서 완전히 승기를 잡을 수 있도록 조금만 더 힘을 보태주십시오."

 

인천광역시 박남춘 시장은 1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수도권 주간 일평균 확진환자가 700명대에서 300명대로 감소했고 시민들의 통행량도 감소추세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있다"고 알리며, "방역조치에 적극 협조해주고 계신 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고 시민 협조에 대해 고마움을 표했다.

 

지난해 12월 말 코로나19의 확진자 수가 정점을 찍었던 수도권에서는 1월 17일까지 코로나 2.5단계 방역수칙으로 거리두기를 강화한 결과, 하루 1,000명을 웃돌던 코로나 신규 확진자 수가 500명대 수준으로 떨어졌다.

 

그러나 실내 활동이 많은 겨울철 특성과 지역사회 감염 저변이 넓다는 점을 고려하여 16일 열린 중대본 회의에서는 거리두기 단계를 여전히 향후 2주간 연장한다고 밝혔다.

 

다만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9시 이후 영업금지, 종교시설‧요양시설에 대한 강화된 방역관리 등 핵심 조치는 유지하되,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고려하여 카페나 헬스클럽 등의 집합금지 시설은 방역수칙 준수 하에 제한적으로 운영하도록 허용하는 방안이다.

 

이에 발맞춰 박남춘 인천시장은 "거리두기 단계와 함께 인천시의 선제적 검사 기조도 유지한다"고 힘주어 말하며, "경험해온 것처럼 선제적 검사의 효과는 강력하다. 임시선별검사소를 통해 어제까지 9만 명 넘게 검사했고, 267명의 확진환자를 찾아냈다"고 선제적 검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박 시장은 "지대본 회의에서 완화된 조치가 시행되기 전 시 방역반과 군‧구에서 현장에 나가 업종별 업주 분들과 상의해 필요한 조치와 절차 등 대응방안을 세부적으로 챙겨달라고 지시했다"며, "인천시설공단의 가족공원 폐쇄 결정에 맞춰 각 군‧구에서도 사설 장사시설에 대한 상응하는 대책을 마련하도록 했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지인모임에서 시작된 연쇄감염의 고리를 끊고자 아파트 거주민과 상가 상인들을 대상으로 선제적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있다"며, "인천시에서도 설 연휴를 앞두고 대중교통 종사자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있고 설 연휴 시민들께서 많이 방문할 수 있는 곳을 중심으로 선제적 검사를 이어가겠다"고 다짐했다.

 

끝으로 박 시장은 "이번 대유행에서 완전히 승기를 잡을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께서 조금만 더 힘을 보태주십시오"라고 거듭 당부하면서, "주말부터 월요일 아침까지 많은 눈이 예보됐는데, 월요일 출근길에 혼란과 시민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준비와 제설작업을 철저히 챙기겠다"고 덧붙였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경찰수업', 최고 8.2%! 뜨거운 관심 입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앙숙' 차태현과 진영의 관계에 변화의 바람이 불었다. 10일(어제) 밤 9시 30분 방송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2회가 시청률 6.5%(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특히 피도 눈물도 없는 '호랑이 교관' 유동만(차태현 분)이 강선호(진영 분)에게 오리걸음 훈련을 지시하던 순간에는 분당 최고 시청률 8.2%(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흥미진진한 재미를 선사했다. 어제 방송된 2회에서는 날 선 대치를 벌이던 유동만과 강선호의 숨겨진 연결고리가 드러나기 시작, 어디로 튈지 모르는 전개로 모두의 시선을 고정시켰다. 앞서 강선호는 유도장에서 우연히 만난 오강희(정수정 분)에게 한눈에 반했고, 그녀를 따라 경찰이 되겠다는 꿈을 꾸기 시작했다. 그러나 그는 과거 해킹 현행범과 형사 신분으로 만났던 유동만을 경찰대 면접장에서 재회해 난관을 맞이했다. 조사 중이던 불법 도박사이트를 해킹으로 폭파시킨 강선호에게 앙금을 갖고 있던 유동만은 그에게 '넌 안 돼 인마!'라고 탈락을 선언하기도. 어제 방송에서 두 남자의 양보 없는 신경전이 계속됐다. 유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