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인천광역시교육청 부평도서관, 유아동 위한 북스타트 꾸러미 배부

URL복사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인천광역시교육청 부평도서관은 10일부터 영유아를 대상으로 북스타트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북스타트는 생애 초기부터 올바른 독서습관을 기르고 그림책을 매개로 아이와 부모가 친밀한 관계를 형성하기 위해 출생과 동시에 그림책 꾸러미를 지원하는 지역사회 육아지원 프로그램이다.


책 꾸러미 배포 대상은 취학 전 연령의 아이들로 주민등록등본 또는 의료보험증과 보호자 신분증을 지참하여 방문하면 1단계(0세~18개월), 2단계(19개월~35개월), 3단계(36개월~취학 전) 단계별 책 꾸러미를 받을 수 있다.


각 단계별 도서는 △ 1단계 누구 밥일까요?, 맛있는 수 놀이 △ 2단계 힘 세지는 책, 당근 유치원 △ 3단계 세탁 소동, 도서관 고양이 등으로 단계별 도서를 에코백과 함께 배부할 예정이다


북스타트 연령별 책 꾸러미 배포는 5월 10일부터 선착순으로 부평도서관 어린이자료실에서 진행한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김포시 4호 치매안심마을 현판제막식 개최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는 하성면 마곡리를 제4호 치매안심마을 대상지로 선정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과 치매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안심 공동체 구현을 위하여 9일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 환자와 가족들이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하면서 사회 활동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마을 공동체가 중심이 되는 사회안전망 구축사업으로 양곡 휴먼시아 고다니 마을, 하성면 전류리, 통진읍 동을산리를 1, 2, 3호 치매안심마을로 지정 운영한 바 있다. 이날 치매안심마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하여 17명의 민·관 운영위원 위촉식도 함께 진행 했다. 운영위원회는 지역사회 민·관 관련 단체 등과 유기적 지역 자원연계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치매안심마을 조성을 위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구성 운영될 것이다. 앞으로 치매안심마을에서는 치매 조기발견, 예방, 인식개선 홍보, 실종예방, 치매친화적 환경개선 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지역주민들의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을 위한 ‘행복한 가족’ 벽화 등 치매를 극복할 수 있도록 메시지를 전달하여 치매예방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도모할 것이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