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용인시 수지노인복지관, ‘제9회 수지나눔문화축제’개최

URL복사

온·오프라인으로 공모전·바자회·콘서트 등 풍성하게 마련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용인시 수지노인복지관이 오는 28일까지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온·오프라인으로 ‘제9회 수지나눔문화축제’를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수지나눔문화축제는 ▲나눔공모전 ▲온라인 바자회 ▲나눔릴레이&서로이음 ▲나눔ON 콘서트 ▲피날레 한마당 등 총 5가지 테마로 구성돼 있다.


먼저 나눔공모전은 일상 속에서 실천한 나눔스토리를 공유하는 것으로 오는 14일까지 나눔을 실천한 내용을 그림일기, 사진일기, 실천수기로 작성해 복지관 홈페이지로 접수하면 된다. 용인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최우수상 1명, 우수상 2명, 장려상 3명을 선정해 소정의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온라인 바자회는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QR코드로 접속할 수 있는 별도 사이트에서 열린다. 의류 잡화, 생활용품 등 필요한 물건도 살 수 있고 이웃도 도울 수 있다.


나눔릴레이&서로이음은 물품이나 식품 나눔, 페이스북 챌린지, 당근마켓 나눔이팩트 등 세가지 방법으로 독거 어르신 한 끼 밥 또는 저소득층 생필품 지원 등의 나눔에 참여할 수 있다.


나눔ON 콘서트는 7ᆞ14ᆞ21일 복지관 유튜브 채널에서 밴드, 클래식, 노래, 댄스, 악기 등 다양한 공연을 만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오는 28일 복지관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되는 피날레 한마당은 축제 경과보고와 함께 나눔공모전 시상식, 공연 등이 펼쳐진다.


복지관 관계자는 “이번 축제를 통해 지역에 나눔 문화가 확산해 이웃을 돌아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함께 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이천경찰서, CCTV통합관제센터 관제 요원 실종노인 찾기에 기여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이천경찰서는 지난 28일 이천시 CCTV 통합관제센터의 저장영상을 활용하여 실종노인 찾는데 크게 기여한 관제요원 J씨에게 감사장을 수여 했다 J씨는 지난 9일 새벽 0시 40분께 이천경찰서 실종수사팀으로부터 회색모자에 상의 검정색, 하의 회색바지를 입은 걸음걸이가 불편한 어르신이 실종되었으니 영상 확인을 부탁한다는 연락을 받고 백사면 모전리, 도지리 지역의 실종자 이동경로를 예측하여 CCTV 카메라 영상을 신속하게 찾기에 나섰다. 늦은 밤 시간이라 카메라 영상도 어두워 찾는데 어려움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의 영상관제 노하우를 발휘하여 영상검색 2시간 30분 만에 불편한 걸음으로 걸어가고 있는 노인을 발견, 이천경찰서 실종수사팀에 연락하여 실종된 어르신을 무사히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낼 수 있었다. 경찰서 관계자는 “전문성과 세심함을 갖춘 이천시 통합관제센터 관제 요원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실종자 찾기 및 각종 범죄예방에 큰 도움이 되고 있으며, 협력치안의 동반자 관계”라고 고마움을 전하며 앞으로도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지역치안 안전을 위해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 했다. 이천시 CCTV 통합관제센터는 지역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