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북산 가금류 반입 금지 등 ‘조류인플루엔자 철벽방어’

URL복사

경기도내 전통시장 26곳 대상 살아있는 가금류 유통 금지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는 최근 정읍시 소재 농가 육용오리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함에 따라, 1일 가축방역심의회를 열어 전북산 가금류에 대한 반입을 금지하기로 결정하는 등 강화된 긴급방역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8년 3월 이후 2년 8개월 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사례가 없었던 만큼, 강력한 방역조치를 시행해 더 이상의 추가 확산을 막고 가금농가의 피해를 최소화 하는데 목적을 둔 조치다.

 

이에 도는 우선 12월 1일부터 정읍시 등 전북지역에서 생산한 닭·오리 등 살아있는 가금류와 종란·분뇨 등의 가금산물에 대한 도내 반입을 금지하기로 했다. 또한 도내 전통시장 26곳을 대상으로 살아있는 가금류의 유통을 금지하고, 판매여부를 지속적으로 점검할 방침이다.

 

아울러 도내 가금농가 5,394곳의 축산종사자, 가금축산차량 2,037대 소유자(운전자)를 대상으로 4가지 수칙을 준수하라는 내용의 행정명령을 내렸다.

 

행정명령에는 ①축산차량의 철새도래지 통제구간 진입금지 및 관련 종사자 철새도래지 출입금지 ②농장·축산시설 방문 전 인근 거점소독시설에서 축산차량·운전자 소독 실시 ③가금 방사 사육 금지 ④전통시장 살아있는 초생추·중추(70일령 미만) 및 오리 유통 금지 등이 담겼다.

 

도는 지난 10월부터 ‘조류인플루엔자(AI) 특별방역대책기간’을 지정, 조류인플루엔자의 주요 발생 요인에 따른 맞춤형 방역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먼저 철새 등 야생조류로 인한 확산을 막기 위해 방제차량 58대를 동원해 19개 철새도래지에 대한 소독 및 분변 검사를 실시하고, 고위험 지역에 통제초소를 설치해 축산차량과 축산 종사자들의 출입을 차단하고 있다.

 

야생조류에서 항원이 검출될 경우에는 반경 10km 가금사육농가를 대상으로 21일간 이동제한하고 예찰·정밀검사·소독 등을 강화할 방침이다.

 

가금농가의 방역 강화 차원에서는 도축출하 전 사전 정밀검사 후 가금이동승인서 발급, 가금 방사 사육 금지, AI 의심신고 체계 운영 강화 등을 추진한다. 특히 오리 농가에 대해 월 2회 이상 폐사체 검사, 오리농가 분동시 사전 소독 조치, 육용오리 동절기 사육제한 등의 조치를 취하고 있다.

 

차량·사람으로 인한 확산을 막기 위해 중점방역관리지구 내 가금사육농가 축산차량 진입을 차단하고 불가피한 농가·축산시설 진입 시 도내 28개 거점소독시설에서 소독하도록 했다.

 

동시에 58개 가금농가에 통제초소를 두어 지피에스(GPS)를 통한 차량 추적과 3단계 소독(축산시설․농가-거점소독시설-농가) 실시 확인 등을 시행하고, 가금농가 진입로 및 주변 생석회 도포 식용란 운반 차량 농장 밖 환적 추진 등의 대책을 추진 중이다.

 

김성식 축산산림국장은 “최근 도내 야생철새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항원이 검출되는 등 위험이 고조되고 있는 만큼, 한층 강화된 방역으로 도내 유입을 막는 데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전염병 발생 차단을 위해 농가와 관련업계, 도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중장년 제2의 도전.. 경기도일자리재단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대표이사 제윤경)이 4060 중장년의 주체적 일거리 결정을 위해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재단 중장년일자리센터(센터장 이홍상)는 지난 12일, 22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미스터리 쇼퍼 양성과정’을 개강했다. ‘미스터리 쇼퍼’는 고객으로 가장해 매장을 방문해 물건을 구매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해당 직원의 서비스를 평가하는 직업이다. 서비스 평가를 위해 최근 금융회사, 백화점, 병원 등에서 구인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세부 분야별로 전문성을 쌓기 좋고, 프리랜서로 활동 가능하기 때문에 ‘내 일거리는 내가 결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직무 수행을 위한 진입 장벽이 높지 않아 활동적 중장년(액티브 시니어)인 4060세대에게 은퇴 후 제2의 직업으로 인기가 많은 직종이다. 교육과정 참여자 모집 당시 115명이 지원, 50대 이상 지원자가 52% 이상을 차지하는 등 5.2: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재단은 교육과정을 통해 비대면 미스터리 쇼핑 분야 및 금융, 호텔, 외식 분야에 대해 전문 지식을 제공한다. 이론 교육 후 현장실습의 기회를 제공, 수료 후 관련 기업체 면접을 통해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