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포시, 50년 된 사우2교 재가설 준공… 주민 숙원 해소

URL복사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 사우동의 사우2교가 재가설 공사를 마치고 개통했다.


사우2교는 1968년에 건설돼 50여년 동안 사우동과 걸포동 일원의 농로를 연결해온 주요 도로다.


하지만 세월에 따른 시설물 노후화와 진출입 불편으로 개선 필요성이 대두된 뒤 안전진단을 거쳐 재가설 됐다.


당초보다 교폭을 두 배 넓혀 6m로 확장하고 교량 진입 모서리도 대폭 키워 통행 불편이 크게 개선됐다.


김포시는 폭 4.5m, 길이 19m로 지난해 재가설 된 사우1교와 함께 사우2교까지 공사를 마치면서 원활한 영농지원을 기대하고 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9일 열린 준공식에서 “대규모 개발사업 만큼 마을과 농업기반시설을 정비하는 것도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앞으로도 마을 주민들의 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김포시북부노인복지관, '노인일자리˙취업알선형' 참여자 및 수요처 모집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북부노인복지관에서는 2021년 노인일자리 취업알선형 사업 구직자 및 수요처를 모집한다. 취업알선형 사업은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에게 김포시 관내 개인 및 민간기업으로 복지관이 직접 취업을 연계하고, ‘경비원, 환경미화, 보건·의료 서비스, 생산·제조업, 단순 노무직’ 등 다양한 분야로 구직의 기회를 마련하는 사업이다. 또한 구인의 경우 복지관의 신뢰도 있는 우수한 인력 연계를 통해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노무관리가 가능하다는 큰 장점이 있다. 신청 대상자는 김포시에 거주하고 있는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구인을 희망하는 개인 및 민간기업도 본 사업에 신청이 가능하다. 단,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및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공공근로 등 다른 일자리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어르신은 신청이 제한 될 수 있다. 구직을 희망하는 어르신의 경우 김포시북부노인복지관에 직접 방문하여 구직 접수가 가능하며, 필요 서류로는 등본1부, 증명사진 1장, 간단한 이력서 및 자격증 사본이 필요하다. 이외 자세한 사항은 유선연락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아울러, 김포시북부노인복지관에서는 구직을 희망하는 어르신을 대상으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