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인천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회복과 부활을 외치다

8.5.~ 7.까지 3일간, 송도 달빛축제공원서 개최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2006년 처음 시작해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언택트 음악축제 개최로 대한민국 대표 음악축제의 명맥을 이어온 '인천펜타포트 음악축제'가 2022년 공연 문화의 회복과 부활을 알린다.

 

인천광역시가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와 경기일보가 공동 주관하는 '인천펜타포트 음악축제'의 핵심인 '락 페스티벌'이 오는 8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송도 달빛축제공원에서 대면행사로 개최된다.

 

올해 '인천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은 해외의 슈퍼헤드급 아티스트와 국내 최정상급 아티스트를 중심으로 약 50여개 팀으로 라인업을 구성한다. 세부 출연진은 5월 중순 이후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아울러 '인천펜타포트 음악축제'는 락 페스티벌을 중심으로 ▲ 신진 아티스트 발굴, 육성을 위한 '펜타 슈퍼루키' ▲ 인천의 명소에서 펼쳐지는 '펜타포트 라이브 스테이지' 인천 관내 라이브 클럽에서 진행되는 '펜타포트 라이브 클럽파티'까지 지역 예술인의 참여기회를 확대해 지속가능한 음악도시의 기반을 다진다.

 

특히 올해는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지원하는 '2022년 문화관광축제 경쟁력 강화 과제 지원사업'에 친환경 도시인 인천시의 정책과 이미지에 부합하는 사업을 발굴·제안해 친환경 축제장 조성 분야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어 냈다.

 

수소전기버스 및 전기발전기 사용, 다회용기 사용 등 제로웨이스트 추진으로 축제의 환경오염 요소인 쓰레기와 탄소 및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소시키고, 관람객들에게 친숙한 친환경 팝업스토어, 벼룩시장운영, 친환경캠페인도 추진해 환경을 생각하는 공연문화를 선도하게 된다.

 

시 문화관광국장은 "2년간 온라인으로 개최됐던 인천펜타포트 음악축제가 올해 거리두기 완화에 따라 3년 만에 대면행사로 개최된다"며 "전국의 락매니아들을 위한 공연 현장에 오셔서 코로나 19로 인해 단절됐던 문화예술공연의 갈증과 스트레스를 확 날리고 회복과 부활을 외치며 위로받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5월중 블라인드 및 얼리버드 티켓 예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티켓 판매가 진행된다.

 

'2022 인천펜타포트 음악축제'와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펜타포트 공식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