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 팔달새마을금고, 지동행정복지센터에 안마의자 기증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팔달새마을금고는 지난 10일 ‘MG새마을금고 지역상생의 날’ 행사를 기념하여 지동행정복지센터에 안마의자 2대를 기증하였다.


이번에 전달된 안마의자는 지동 행정복지센터 1층에 위치한 건강백세지원센터 내에 설치하였으며, 센터를 방문하는 어르신들이 조금이나마 더 편안하고 안락하게 건강서비스를 제공받고 휴식을 취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이루어졌다.


건강백세지원센터는 고령인구가 밀집된 지동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하여 지동 행정복지센터 내에 조성한 특화공간으로 치매선별검사 및 만성질환 건강상담 등 맞춤형 건강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새마을금고와 중앙회는 지역사회와 상생을 위해 창립기념일인 5월 25일을 ‘MG새마을금고 지역상생의 날’로 정해 운영중에 있으며, 팔달새마을금고는 지난해에도 코로나19에 취약한 지동지역 인근 전통재래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향균 손소독 물티슈’를 지원하였다.


안병도 팔달새마을금고 이사장은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한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하여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책임과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승란 지동장은 “코로나19 이후 일상회복을 준비하는 시기에 지역 주민들을 위해 안마의자를 기증해 주신 팔달새마을금고에 감사드리며, 동에서도 주민 복지 등에 더욱 세심한 관심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무슨 풀이길래, 알츠하이머 '치매' 예방·치료에 효과?!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누구나 예방하고픈 치매. 혈관성 치매는 인지기능의 저하, 신경염증 및 산화 스트레스의 증가, 뇌의 신호전달 감소, 미세혈관의 손상, 혈액 뇌장벽의 파괴 등으로 인지력이 떨어지는 질환이다.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연구팀은 약 1년 6개월에 걸쳐 다양한 실험과 연구('안티9부스터' 사용)를 거듭한 결과, 한의학에서 '청호'라 불리는 '개똥쑥(아르테미시아)' 액 투여군에서 치매 현상이 현저하게 저하되거나 감소하는 효과가 있다는 논문을 지난 7월 27일 발표했다. 이로써 혈관성 치매 및 대뇌 저관류 상태에서의 인지 저하에 유용한 치료적 접근이 가능하게 된 셈이다. 천연약재로 부작용이 거의 없는 개똥쑥은 이미 각종 치료제로 개발되고 있다. 개똥쑥에서 추출한 성분으로 말라리아 치료제로 쓰이는 성분을 발견한 과학자는 2015년 노벨생리의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다만 이러한 유효성분들은 분자구조가 매우 불안정해 고도의 추출기술이 필요하며, 단순히 끓이기만 해서는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 연구팀은 오랜 기간의 숙성과 발효과정을 거쳐 생성되는 강력한 약리성이 각종 성인병 등의 치료제로 발전될 가능성이 높고, 이미 코로나 면역치료제로도 다양한 연구개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