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부천시장기요양요원지원센터 – 노사발전재단 차별개선지원센터, 돌봄종사자 권익향상 위해 맞손 잡아

URL복사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부천시장기요양요원지원센터는 10일 노사발전재단 차별개선지원센터와 부천시 돌봄종사자의 권리보호 및 복지향상과 장기요양요원의 노무·인권 상담 및 교육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지원센터의 이영주 센터장과 차별개선지원센터의 박문배 소장 및 각 기관의 실무 담당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노동법률 상담 지원 ▲노무·인권 및 좋은일터를 위한 교육 ▲돌봄종사자의 권익옹호를 위한 인식개선 및 기반조성 ▲돌봄종사자의 권리구제와 노동인권 실현을 위한 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지원센터의 이영주 센터장은 “우리 사회 필수노동자인 돌봄종사자의 열악한 근무환경이 이번 협약으로 근로환경 개선과 건전한 돌봄노동문화 조성을 위한 기반 마련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유관 기관과의 지속적인 협력관계 구축으로 돌봄종사자의 권익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차별개선지원센터 박문배 소장은 “부천시장기요양요원지원센터와 함께 부천시 장기요양요원의 권익향상에 기여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는데 노력하겠다”며 양 기관의 협력을 다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농촌진흥청, 일상 회복 시작, 훌쩍 떠나기 좋은 ‘농촌체험 여행지 8선’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코로나19 유행이 주춤해지면서 일상으로의 회복이 빨라지고 있다. 특히 그동안 멈췄던 여행 수요가 다시 늘어남에 따라 소비자 맞춤형 여행상품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여름휴가 기간을 앞두고 국내 여행 활성화와 농촌체험 여행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농촌으로 떠나는 ‘작은 여행’ 상품을 소개했다. 이번 여행상품은 소모임 단위 여행객이 농촌교육농장, 농촌체험농장에서 1박 2일 동안 체험, 관광, 식사, 숙박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일정으로 설계됐다. 각 농촌교육농장, 농촌체험농장은 지난 4월에 실시한 ‘농촌체험․관광 활성화 프로그램’ 공모에서 선정된 곳이다. 특히 농촌문화, 자연경관, 지역 먹거리 등을 소재로 한 농촌체험 여행에 관심이 높은 40~60대 여성 취향에 맞춰진 점이 눈길을 끈다. 여행지 8곳은 △강원 강릉 ‘해품달’ 농장 △강원 횡성 ‘횡성예다원’ △전북 고창 ‘책마을 해리’ △전남 화순 ‘화순허브뜨락’ △경북 김천 ‘송알송알 산골이야기’ △경남 안동 ‘토락(土樂)토닥’ △경남 고성 ‘콩이랑 농원’ △제주 서귀포 ‘폴개 협동조합’이다. 강원 강릉 ‘해품달’ 농장은 4만 여권의 책으로 꾸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