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의왕시, 제2기 마을복지계획 수립위한 고천․청계캠퍼스 입학식 개최

URL복사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의왕시는 20일 대회의실에서 의왕복지대학 제2기 마을복지계획 수립을 위한 고천‧청계캠퍼스 입학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입학식은 고천․청계캠퍼스 학생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부는 학사보고, 입학선서, 입학증서 수여, 기념사진 촬영이 이뤄졌고, 2부는 대구사이버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채현탁 교수의 ‘마을복지계획의 이해와 실제’라는 주제의 특강이 이어졌다.


시는 선제적으로 주민주도의 동별 마을복지계획 수립을 위한 ‘마을복지계획 수립 및 실행’3개년 연차별 목표(21~23년)를 수립했으며, 시민들의 참여 동기를 강화하기 위해 입학과 졸업의 대학과정으로 특화운영 중에 있다. 21년도에 2개동 시범운영을 통해 각 동의 특성과 주민수요를 반영한 마을복지계획을 수립하고, 올해 4개 사업을 시행 중에 있다.


이어, 올해 2개동(고천․청계동) 마을복지계획을 수립할 예정으로,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민자치위원회, 통장협의회, 마을활동가 등 다양한 인력으로 구성된 마을복지계획단이 각 동별 35명 내외로 모집을 완료했다. 이번 입학식을 시작으로 총 6회에 걸쳐 복지의제 발굴을 위한 지역조사와 의제별 숙의토론을 통해 2개동의 마을복지계획을 수립하고, 올해 11월 수립 선포식을 통해 지역주민들에게 공유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마을복지계획이 성공적으로 추진되기 위해서는 주민들이 주체가 되어 지역의 문제를 찾아내고 해결할 수 있도록 생애주기별, 계층별로 다양한 의견을 듣고 참여를 이끌어내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시에서도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농촌진흥청, 일상 회복 시작, 훌쩍 떠나기 좋은 ‘농촌체험 여행지 8선’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코로나19 유행이 주춤해지면서 일상으로의 회복이 빨라지고 있다. 특히 그동안 멈췄던 여행 수요가 다시 늘어남에 따라 소비자 맞춤형 여행상품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여름휴가 기간을 앞두고 국내 여행 활성화와 농촌체험 여행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농촌으로 떠나는 ‘작은 여행’ 상품을 소개했다. 이번 여행상품은 소모임 단위 여행객이 농촌교육농장, 농촌체험농장에서 1박 2일 동안 체험, 관광, 식사, 숙박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일정으로 설계됐다. 각 농촌교육농장, 농촌체험농장은 지난 4월에 실시한 ‘농촌체험․관광 활성화 프로그램’ 공모에서 선정된 곳이다. 특히 농촌문화, 자연경관, 지역 먹거리 등을 소재로 한 농촌체험 여행에 관심이 높은 40~60대 여성 취향에 맞춰진 점이 눈길을 끈다. 여행지 8곳은 △강원 강릉 ‘해품달’ 농장 △강원 횡성 ‘횡성예다원’ △전북 고창 ‘책마을 해리’ △전남 화순 ‘화순허브뜨락’ △경북 김천 ‘송알송알 산골이야기’ △경남 안동 ‘토락(土樂)토닥’ △경남 고성 ‘콩이랑 농원’ △제주 서귀포 ‘폴개 협동조합’이다. 강원 강릉 ‘해품달’ 농장은 4만 여권의 책으로 꾸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