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성시 고령 운전자에게 '찾아가는 원스톱 적성검사 서비스' 제공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고령 운전자 대상 적성검사를 위한 교육과 찾아가는 적성검사 서비스 제공


안성시는 도로교통공단 및 안성경찰서와 운전면허 적성검사로 인한 안성시 고령 운전자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찾아가는 원스톱 적성검사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 용인운전면허시험장(단장 노명진)과 경기도지부(본부장 송준규)는 오는 7월 13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두 시간 동안 안성맞춤아트홀 주민편의동 4층 대회의실에서 찾아가는 고령자 원스톱 운전면허서비스를 제공한다.


운전면허 적성검사는 10년 주기로 시행되나, 만75세 이상의 고령 운전자는 지난 2019년 1월 도로교통법 개정으로 3년마다 운전면허 적성검사(인지선별검사, 교통안전교육 이수)를 받아야 한다.


이에 안성시 고령 운전자는 운전면허 적성검사를 위해 경기도 용인시에 있는 용인운전면허시험장을 방문해야 하는 것이 원칙이나, 안성시와 안성경찰서, 공단 등 각 기관의 역량을 통합해 '찾아가는 고령자 운전면허 원스톱 서비스' 시행으로 고령 운전자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