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군포시,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서비스 합니다!

보건복지부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7월부터 사업 개시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군포시는 보건복지부의 AI(인공지능)·IoT(사물인터넷)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돼 7월부터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서비스는, 인구 고령화와 만성질환자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디지털 기술을 이용해 어르신들께 맞춤형 건강관리를 제공하고, 스스로 건강을 관리할 수 있는 능력과 습관을 형성하게 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사업대상은 군포시에 거주하는 허약·만성질환 등 건강행태 개선이 필요한 65세 이상 350명으로 스마트폰을 소지하고 있어야 한다.


사업참여가 결정된 어르신께는 사전 건강측정 결과에 따라 손목시계형 활동량계와 혈압계, 혈당계, 체중계 AI스피커를 선별 대여하고, ‘매일 걷기’, ‘제때 약먹기’, ‘매일 혈압·혈당재기’ 등 건강상태에 따른 개별 건강미션도 부여한다.


참여자가 스마트폰에 기기를 연동해 건강미션을 수행하면, 보건소 전문가가 미션수행 여부를 확인하고 이상 데이터를 모니터링해서 맞춤형 건강관리를 제공한다.


군포시는 7월 4일부터 전화예약으로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


김미경 군포시 보건소장은 “인공지능과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해 어르신들이 시간과 공간의 제약없이 만성질환을 관리하고 건강습관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어르신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