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8.7℃
  • 구름많음강릉 25.9℃
  • 구름조금서울 29.4℃
  • 구름많음대전 30.1℃
  • 흐림대구 28.4℃
  • 울산 26.0℃
  • 흐림광주 29.5℃
  • 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7.5℃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9.0℃
  • 흐림강진군 27.4℃
  • 흐림경주시 25.2℃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검색어 NOW

YG 양현석과 승리, 이번엔 상습도박 혐의로 나란히 입건.. YG 주가는 바닥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서울지방경찰청은 14일 양현석 전 YG 대표와 승리에 대해 상습 도박 혐의를 적용해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 7일 "경찰청으로부터 양 전 대표의 원정도박 첩보를 받고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서 내사를 벌여왔다"며, "당시 첩보를 통해 양 전 대표가 한국과 해외를 오가며 불법 외국환 거래('환치기')를 이용해 13억 원을 도박 자금으로 사용한 정황이 있다"라고 밝혔다.
 
경찰은 또 "외국환거래법 위반 혐의로 추가 입건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며, "절차대로 수사하겠다"라고 전했다. 

 

경찰은 양 씨의 구체적 범행 내용과 횟수, 도박 액수 등은 증거인멸의 가능성이 있어 공개하지 않겠다고 했지만, 일각에서는 양 씨가 수 년에 걸쳐 60억 원이 넘는 돈을 도박에 써왔다는 첩보도 있다는 전문이다.

 

이날 MBC는 양현석 전 대표가 라스베이거스에 있는 MGM 호텔 카지노의 VIP 룸을 여러 차례 드나든 정황을 포착했다고 보도했다. VIP 룸에는 우리 돈으로 최소 15억 원을 예치해야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양현석 전 대표는 지난 2014년 동남아시아인 재력가를 접대하면서 유흥업소 여성들을 동원한 의혹을 받아 성매매 알선 등 행위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도 입건된 상태다. 

 

 

 

 

한편 '클럽 버닝썬'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켰던 승리도 양 전 대표와 같은 카지노를 드나들면서 10억 원이 넘는 돈을 잃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계속해서 마카오나 다른 지역에서 도박한 사실은 없는지 조사하고 있으며, 조만간 두 사람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렇듯 양현석과 승리의 경찰 입건 소식이 알려지자 YG엔터테인먼트의 주가는 14일 다시 한 번 추락하여 오후 4시 기준 2만 1400원으로 전일 종가 대비 3.39% 하락 마감했다.

 

연이은 악재로 바닥을 치고 있는 YG엔터테인먼트의 소액 주주들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YG 환장의 콤비 양현석X승리'라고 분통을 터뜨리고 있다.

 




이재명 “일본의 경제 침공은 위기이나, 새로운 출발을 위한 기회 제공”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민관이 힘을 합쳐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12일 경기도 평택 포승(BIX)지구에서 반도체장비 소재부품 제조 기업의 ㈜비텍 착공식에 참석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최근 일본이 소재 장비,부품 산업의 우월성을 이용해 한국 경제에 대한 대대적 공세를 이어가고 있다”며“비교우위를 이유로 많은 혜택을 보았으면서 그것을 타국에 대한 공격수단으로 사용하는 것은 전례가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이러한 것들이 위기이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새로운 출발을 위한 기회를 제공한다는 측면도 분명히 있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특히“국내에 충분한 기술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생산 공장을 확보하지 못하거나 수요처를 제대로 확보하지 못해 성숙된 좋은 기술을 활용하지 못하는 사례들이 상당히 많다”며“비텍의 경우에도 우수한 기술을 가지고 있지만 생산여력을 갖지 못했는데,황해청의 많은 노력을 통해 해외 자본을 유치해 생산 공장을 설립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그러면서“민과 관이 힘을 합쳐서 지금의 위기를 기회로 만들고,개별 기업으로서는 성장발전하고 지역에서는 일자리와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효과를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