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토)

  • 구름많음동두천 -0.1℃
  • 맑음강릉 6.9℃
  • 흐림서울 -0.7℃
  • 흐림대전 6.3℃
  • 맑음대구 6.7℃
  • 맑음울산 7.9℃
  • 맑음광주 8.3℃
  • 맑음부산 8.4℃
  • 맑음고창 7.1℃
  • 구름조금제주 9.4℃
  • 구름조금강화 2.5℃
  • 구름많음보은 4.5℃
  • 흐림금산 6.1℃
  • 맑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6.9℃
  • 맑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일자리·경제

경기도, 성장가능성 높은 ‘유망 중소기업’ 223개사 선정‥평균 경쟁률 3:1

최초인증 170개사, 스타트업 분야 10개사, 재인증 43개사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어려운 경제 현실 속에서도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경기도내 중소기업 223개사가 ‘2019년도 경기도 유망중소기업’으로 선정됐다.

‘유망중소기업 인증제’는 성장 잠재력이 높은 중소기업을 발굴, 인증함으로써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이끌 강소기업으로 육성하고자 경기도가 시행중인 제도다.

올해는 600여개가 넘는 기업들이 신청해 약 3:1이 넘는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창업 활성화를 위해 올해 처음 신설된 스타트업 분야는 무려 7.5:1의 높은 경쟁률을 보여 인증제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에 선정된 223개사 중 최초인증을 받은 업체는 170개사, 스타트업 분야는 10개사 재인증을 받은 업체는 43개사다.

이들 업체는 경영평가, 특성평가, 기술품질평가, 일자리 성장성, 지속가능 경영능력 등의 항목에서 종합적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전체 평균 매출액은 115억5천만원, 평균 종업원 수는 38.4명으로 나타났다.

유망중소기업 인증 업체에게는 경기도지사 명의의 현판과 인증서가 부여된다. 아울러 경기도가 운영하는 각종 기업지원 사업에 대한 가산점 혜택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받을 수 있다. 선정기업에 대한 인증서 수여식은 12월 초에 개최될 예정이다.

이소춘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유망중소기업은 1995년부터 시작돼 현재까지 약 6천여개사가 인증을 받았고 인증기업의 최근 3년간 매출액 증가율은 평균 11.5%로 지속 성장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추진 기업체에 대한 우대 선발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일자리·경제

더보기
화성시-중소벤처기업부, 병점중심상가 상인회 간담회 참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시장 서철모)는 6일 오후 중소벤처기업부 주관으로 실시된 병점중심상가 상인회와 간담회 및 장보기 행사를 통해 상점가 현장 점검 및 소상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오후 병점2동 행정복지센터 2층 소회의실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서철모 화성시장을 비롯해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백운만 경기지방청장, 오후석 경기도 경제실장, 권칠승 국회의원(민주당 화성병)과 박상운 병점중심상가 상인회장 및 상인 등 총 32명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중기부는 전통시장·상점가에 주로 시설 개선에 대한 지원을 했는데, 앞으로 컨텐츠 지원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스마트상점, 온라인 판매 등을 확대하고, 상인들이 이를 활용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매니저 등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서철모 화성시장은 “현장의 목소리가 반영된 정책으로 소상공인들께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더욱 긴밀히 소통하고 논의하며, 소상공인들이 웃을 수 있는 화성시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간담회를 마친 후 화성시 관내 남양읍 소재 기업인 ㈜코아드에 방문해 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