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시 중앙동, 옥상의 작은 텃밭 '해뜰농장' 재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시 중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3일 ‘해뜰농장’사업을 개시했다고 전했다.

 

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 중 하나인‘해뜰농장’은 5월부터 11월까지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옥상에 위치한 작은 텃밭에서 협의체 위원의 재능기부를 통해 운영된다.

 

협의체는 수확물을 ‘따뜻한 냉장고(나눔냉장고)’에 기부함으로써 저소득층 어르신에게 건강한 식재료를 공급할 수 있도록 한다.

 

이날 동협의체 위원들은 미리 거름·퇴비 작업을 해둔 텃밭에 상추, 고추, 들깨 등을 심었다.

 

우기제 협의체 고문은 “수시로 잡초도 뽑고 물도 주면서 정성 들여 가꿔서 나눔 냉장고에 나누겠다”고 말했다.

 

김학모 중앙동장은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신 협의체 위원분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어려운 시기에 소외되고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층 어르신들의 밥상을 따뜻하고 풍성하게 해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