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영통구 매탄2동 새마을부녀회, 가정의 달 맞이 ‘사랑의 반찬 나눔’ 행사 개최

지역사회 소외계층 30세대 반찬 전달 통해 온정 나눠-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 영통구 매탄2동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21일 가정의 달을 맞아 ‘사랑의 반찬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매탄2동 새마을부녀회는 돼지불고기, 미나리나물, 꽈리고추멸치볶음 및 얼갈이열무김치를 직접 만들어 지역사회 소외계층 30세대에 전달했다.

 

본 행사는 매탄2동 새마을부녀회에서 올해 들어 처음 진행한 봉사활동으로 홀몸어르신 등 관내 소외된 이웃의 복지증진 및 우리 동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사업이다.

 

윤종순 매탄2동 새마을부녀회장은 “매탄2동 새마을부녀회장직을 맡아 처음 진행하는 행사인 만큼 다채롭고 질 좋은 반찬을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했다. 가정의 달을 맞아 진행한 이번 반찬 나눔 봉사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온기를 더해주고 싶다.”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맹견 사고 걱정 끝!”인천시, 맹견 사육허가제 본격 시행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인천광역시는 개정된 동물보호법에 따라 맹견 사육허가제를 도입하여 맹견으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맹견 사육허가제도는 최근 반려동물 양육 가구와 반려견 개체수가 증가하고 물림 사고가 빈번함에 따라 시민 안전 강화를 위해 시행하는 제도다. 맹견의 경우 오는 10월 26일까지 맹견 사육 허가를 받아야 한다. 법에서 정한 허가 대상 맹견은 도사견, 핏불테리어, 아메리칸 스태퍼드셔 테리어, 스태퍼드셔 불테리어, 로트와일러 등 5종과 그 잡종의 개가 포함된다. 맹견 소유자는 동물등록, 중성화수술, 책임보험에 가입하는 사전요건을 갖춰 인천시에 맹견 사육허가를 신청하고 기질 평가를 받아야 한다. 기질 평가는 맹견에게 ‘입마개 착용시키기’, ‘낯선 사람과 지나가기’ 등 가상의 환경에서 맹견의 공격성을 평가하는 것으로 총 12개 항목을 평가하고 사육 허가 결정을 위해 활용된다. 법에서 정한 맹견 외에도 사람이나 동물에 위해를 가하는 등 공공의 안전에 위험을 준다고 판단되는 반려견도 기질 평가를 거쳐 맹견으로 지정할 수 있다. 또한 사육이 허가된 경우라도 개가 사람, 동물을 공격해 다치게 하거나 죽게 한 경우 사육 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