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시 ‘오산형 메이커 교육 스타트’ 교사 연수 진행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산시는 지난 21일 오산메이커교육센터 2층 IT 강의장에서 관내 초중고 교사 20명을 대상으로 ‘2020 학교 내 메이커스페이스 거점학교 주최 메이커 교사 연수’를 실시했다.

이번 연수는 ‘메이커 교육 개론’이란 주제로 메이커 교육에 대한 소개와 공교육에 필요한 이유, 방법 그리고 방향에 대해 영등포고등학교 김주현 교사의 강의로 진행됐다.

메이커 교사 연수는 학교 내 메이커스페이스 담당교사 및 메이커 교육에 관심이 있는 교내 초·중·고교 교사가 대상이며 연말까지 총 8회에 걸쳐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학교 내 메이커스페이스는 지난해 오산시에서 새롭게 시작한 공교육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학교의 유휴교실을 창의적인 활동과 다양한 만들기 활동을 할 수 있는 메이커 활동의 공간으로 조성해주는 사업이다.

지난해 총 7개교의 공간이 메이커 공간으로 탈바꿈을 했으며 올해는 5개교를 대상으로 사업이 진행 될 예정이다.

연수를 주최한 메이커스페이스 거점학교 운천고 유동규 교사는 “이론 연수였음에도 실무에 적용할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되어 도움이 많이 됐다”며 “오산시에 메이커 교육에 관심 있는 교사가 모여 연수를 듣는 자리가 지속되어 교사 간에 네트워크가 구축됐으면 좋겠다”고 연수 소감을 밝혔다.

오산시 관계자는 “오산형 메이커교육을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관내 교사들의 메이커 교육에 대한 관심과 이해가 필요하다”며 “이를 위해 거점학교 주최 연수 뿐 아니라 오산메이커교육센터와 연계된 이론형·실습형 연수를 확대 제공해 메이커 교육에 관심이 있는 교사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이재명, 대법원 '무죄' 취지 파기환송.. 경기도지사 직 유지하며 대선 향해 한발 더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넘겨진 대법원 상고심에서 파기환송 선고를 받으며 경기도지사 직을 계속 유지할 수 있게 됐다. 대법원 전원합의체(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16일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 지사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수원고법으로 돌려보냈다고 밝혔다. 앞서 이 지사는 성남시장 재임 시절인 2012년 6월, 보건소장과 정신과 전문의 등에게 친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도록 지시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로 기소됐다. 여기에 2018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열린 TV 토론회 등에서 `친형을 강제입원 시키려고 한 적이 없다`는 취지의 허위 발언을 한 혐의(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도 추가됐다. 1·2심에서는 모두 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혐의를 무죄로 판단했다. 단, 1심은 허위사실 공표 혐의에 대해 무죄로 봤지만 2심은 유죄로 보고 당선무효형인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선출직 공무원은 일반 형사사건에서 금고 이상, 공직선거법과 정치자금법 위반으로 벌금 100만 원 이상 형을 확정받으면 당선이 무효가 된다. 따라서 대법원의 선고형 판결 여부에 따라 이 지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화성행궁 야간개장 안전지킴이, ‘행궁지기’ 활동 개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 화성행궁의 야간개장 안전 지킴이, ‘행궁지기’가 활동을 시작했다. ‘행궁지기’는 화성행궁 야간개장에 즈음한 코로나19 대비 안전 지킴이로, 행궁동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7월 17일 ~ 9월 26일까지 매주 금~일요일에 화성행궁, 화령전에서 안내활동을 전개하는 주민 참여형 프로그램이다. 단, 코로나19 확산추이 및 관련 정부 지침에 따라 내용이 변경될 수 있다. ‘행궁지기’의 지기(知己)는 한자로 ‘속마음을 참되게 알아주는 친구’를 지칭하며, 행궁동을 가장 깊이 있게 이해하는 행궁동 주민들이 ‘아름다운 행궁동 관광을 함께 만들어갈 수 있는 친구’라는 의미를 갖고 있다. 화성행궁 야간개장 지킴이 활동은 행궁동 주민이 직접 지역관광 추진조직과 행궁동의 역사 등에 대한 2회에 걸친 교육과정을 이수한 후, 오는 9월 26일까지 매주 금~일요일 하루 2명씩 화성행궁 야간개장 지킴이로 본격적인 ‘행궁지기’로 활동을 개시하게 된다. ‘행궁지기’ 활동 내용은 야간개장 관련 안내, 관람 편의 제공 및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관람수칙 준수 안내 등을 담당한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행궁지기는 현재 행궁동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고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