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취업의 꿈’ 이루는 경기산업기술교육센터, 하반기 교육생 모집

URL복사

철저한 방역대책 추진으로 코로나19 차단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는 도의 지원을 받는 ‘경기산업기술교육센터’가 2020년도 하반기 교육과정에 참여할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철저한 방역대책으로 코로나19 우려 없이 교육을 시행하겠다는 계획이다. 하반기 교육과정은 스마트팩토리장비관리, 스마트사물인터넷, CAD&3D 프린팅 응용설계, 웹퍼블리셔, 메디컬&스킨케어 등 총 5개 과정으로 모집정원은 각 과정별 26명씩 총 130명이다.

교육생 모집은 7월 20일까지이며 이후 선발취소자나 미선발인원 발생 시 8월 31일까지 추가모집 할 예정이다. 주민등록상 만 15세 이상 경기도민 누구나 경기산업기술교육센터 홈페이지를 통해서 지원 가능하다.

교육생은 서류전형과 면접을 통해 최종 선발하며 선발 시 9월부터 12월까지 현장맞춤형 실무 중심 교육을 받게 된다.

또한 교육훈련비·기숙사비·식사비 전액 무료 교육훈련수당 지급 포트폴리오 제작 지원 자격증 취득 검정수수료 지원 수료 후 취업알선 등 취업지원서비스 등 다양한 맞춤형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센터는 이번 교육과정이 실습이 필수인 만큼, 불가피하게 온라인이 아닌 오프라인 강의 방식으로 운영한다.

단,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감염관리 전담직원 배치, 교육장 내 전원 마스크 착용, 교육생 간 일정간격 유지, 1일 2회 발열 및 호흡기 증상 체크, 출입구 열화상카메라 운영, 손소독제 비치, 교육장 매일 청소·소독 등 방역대책을 철저히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의심환자 발생 시 교육 참석을 즉시 중단하고 확진자 발생 시에는 보건당국 안내에 따라 역학 조사 적극 협조, 접촉자 자가격리 조치, 시설 폐쇄, 방역 등 후속 조치를 신속히 취할 방침이다.

‘경기산업기술교육센터’는 2008년 3월 개강 이래 지난 2019년도까지 12년간 약 92%의 취업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해에는 디스플레이시스템운용 등 5개 과정을 통해 238명의 수료생을 배출하고 188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웹콘텐츠디자인과정에 지원해 웹 퍼블리셔로 일하게 된 진씨는 “센터에서 배운 실력으로 취업할 수 있을까 반신반의 했지만, 막상 실무에 들어가보니 실무에 바로 사용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고 소감을 말했다.

CAD&3D프린팅응용설계과정에 참여해 현재 A사 부설연구소에 근무하는 홍씨는 “대부분의 수업내용이 설계업무에 직결됐다 원래 비전공자였지만 이론수업을 신경 써서 들으니 업무역량을 충분히 강화할 수 있었다”고 후배들을 위한 조언도 아끼지 않았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성폭행 혐의'로 구속됐던 배우 강지환, 3심에서 반전 국면 맞나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의 준강간 및 준강제추행 혐의와 관련해 새로운 증거들이 나타나며 반전 국면을 맞이해 네티즌의 관심을 끌고 있다. 여성 스태프를 성폭행, 성추행한 혐의로 2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이 판결에 불복하고 상고했다. 지난 18일 스포츠조선과의 인터뷰를 통해 강지환 측 법률대리인은 강지환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피해자 A 씨에게서 강지환의 정액과 쿠퍼액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 피해자 B 씨의 속옷 속 생리대에서 강지환의 DNA가 발견되기는 했으나, 이는 B 씨가 강지환의 집에서 샤워 후 그의 의류와 물건을 사용하는 과정에서 옮겨진 것으로 판단된다고 전했다. 재판 과정에서 증거로 제출된 강지환의 집 CCTV 영상에 따르면 A 씨와 B 씨는 술에 취한 강지환을 방으로 옮긴 후 하의는 속옷 차림으로 그의 집을 구경했다. 이어 강지환이 퇴사한 피해자들을 위해 마련한 전별금 봉투를 확인하는 모습도 포착됐다. 이와 함께 피해자들이 지인들과 ‘집이 X쩔어’ ‘낮술 오짐다’ ‘이거 진짜면 기사감이야’ 등의 메시지를 나눈 내용도 공개됐다. 그러나 CCTV와 피해자들의 메시지 내용, 강지환 측의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건전한 반려동물 영업 질서’ 확립 필요해!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반려동물 영업의 종류 및 영업자 준수사항 등의 내용을 담은 홍보물 8천부를 제작하여 동물판매업, 동물장묘업, 동물미용업 등 도내 반려동물 영업장의 동물 복지 강화와 영업 건전화 유도를 위한 홍보활동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최근 반려동물 양육가구의 증가와 더불어 반려동물 관련 영업자가 크게 증가하면서 영업장 내에서 동물학대 사고가 발생하거나 영업자의 준수사항을 지키지 않는 등 동물보호법 위반 사례도 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경기도는 민생특별사법경찰단을 통해 2019년 47건, 2020년 상반기 10건을 동물관련 무허가 및 미등록 영업으로 적발한 바 있다. 특히 도내에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총 5,542개소의 반려동물 영업장이 운영 중인 만큼,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통해 영업자의 동물보호법 이해도를 높이고 건전한 영업질서를 확립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홍보물에는 반려동물 영업의 종류, 대상동물, 등록 및 허가 절차, 벌칙기준, 영업자별 준수사항 등의 내용이 담겼다. 모든 반려동물 영업장은 영업장 내부에 영업 등록증과 요금표를 게시하고 반려동물을 종류별·성별·크기별로 분리 관리해야 한다. 또한 새로 들어온 동물의 건강상태를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