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형 뉴딜정책 개발.. 민관합동 경제활성화에 총력

URL복사

‘경기도형 뉴딜 민관 TF’ 구성해 코로나19 이후 경제활성화 위해 뉴딜 추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코로나19 이후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경기도형 뉴딜정책’ 개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와 관련해 도는 20일 그린뉴딜관련 입법을 준비하는 등 뉴딜분야의 전문가인 이소영 국회의원을 초빙해 경기도형 뉴딜사업 개발에 참여하고 있는 기획조정실, 경제실, 환경국 등 실국 관련자를 대상으로 도청에서 교육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 의원은 “과거의 녹색성장은 4대강 개발과 같이 환경을 ‘개발’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면 한국판 뉴딜의 ‘그린 뉴딜’은 배터리·수소·태양광·풍력 등 지속가능한 저탄소 경제를 만드는 것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유럽연합은 2023년까지 국경탄소조정세를 도입예정이며 애플은 한국에서 ‘클린에너지 프로그램’을 시동하기로 했고 한국판 뉴딜은 사람, 환경, 성장이 조화되는 그린선도 국가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 의원은 “경기도는 제조업 부가가치의 비중이 높은 곳이므로 에너지효율 향상과 태양광 확대, 수열에너지 활용을 통한 그린산단을 구축하고 나아가 산업+농업+수송+주거를 아우르는 복지형 그린뉴딜을 추진하길 제안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경기도는 각 분야 민간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경기도형 뉴딜 민관 TF’를 구성했다.

 

 



경기도는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휴먼 뉴딜 등 3개 분야 100여개 사업을 단계적으로 시행한다는 구상이다.

TF는 이용철 행정2부지사를 단장으로 김선우 기술과 공유가치 대표·이원영 수원대 국토미래연구소장을 공동 민간위원장으로 선임했다.

전체 총괄은 기획조정실장, 디지털·그린·휴먼뉴딜 분야의 각 총괄은 경제실, 환경국이 담당하면서 민관 총괄회의, 실무회의, 분야별 회의 등을 진행해오고 있다.

최원용 기획조정실장은 “코로나19 상황은 국가재난상황으로 경기도의 침체된 경제활성화를 위해 민관합동 총력전을 펼친다는 생각으로 경기도형 뉴딜정책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 의원이 제안한 환경, 경제, 복지를 동시에 추구하는 혁신모델 반영을 검토해 경기도형 뉴딜정책을 곧 공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성폭행 혐의'로 구속됐던 배우 강지환, 3심에서 반전 국면 맞나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의 준강간 및 준강제추행 혐의와 관련해 새로운 증거들이 나타나며 반전 국면을 맞이해 네티즌의 관심을 끌고 있다. 여성 스태프를 성폭행, 성추행한 혐의로 2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이 판결에 불복하고 상고했다. 지난 18일 스포츠조선과의 인터뷰를 통해 강지환 측 법률대리인은 강지환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피해자 A 씨에게서 강지환의 정액과 쿠퍼액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 피해자 B 씨의 속옷 속 생리대에서 강지환의 DNA가 발견되기는 했으나, 이는 B 씨가 강지환의 집에서 샤워 후 그의 의류와 물건을 사용하는 과정에서 옮겨진 것으로 판단된다고 전했다. 재판 과정에서 증거로 제출된 강지환의 집 CCTV 영상에 따르면 A 씨와 B 씨는 술에 취한 강지환을 방으로 옮긴 후 하의는 속옷 차림으로 그의 집을 구경했다. 이어 강지환이 퇴사한 피해자들을 위해 마련한 전별금 봉투를 확인하는 모습도 포착됐다. 이와 함께 피해자들이 지인들과 ‘집이 X쩔어’ ‘낮술 오짐다’ ‘이거 진짜면 기사감이야’ 등의 메시지를 나눈 내용도 공개됐다. 그러나 CCTV와 피해자들의 메시지 내용, 강지환 측의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