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화성도시공사,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경영혁신TF추진단 발족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도시공사(사장 유효열,HU공사)는 19일 경영혁신TF추진단을 발족하여 온라인 비대면 화상회의 방식으로 ‘2021년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


공사 경영혁신TF추진단은 경영사업본부장(김종문)을 포함한 총 20명의 임직원으로 구성되어, 공사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중점을 둔 체계적인 혁신과제에 대한 관리 및 이행실태 점검 등 주기적인 모니터링을 담당한다.


이번 경영혁신TF추진단 회의는 단장인 김종문 경영사업본부장 주재로 지난해 사회적 가치 13개 분야, 정부 혁신 5개 분야의 과제에 대한 추진 실적을 점검하고, 2021년 세부실행 과제에 대한 계획을 논의함으로써 공사의 경영 핵심가치·사회적 가치와 연계한 공사 혁신 시스템을 확립할 계획이다.


HU공사 유효열 사장은 “경영혁신TF추진단 활동을 통해 코로나19 위기 상황 속에서도 화성시 대표 공공기관으로써 내실을 다지고 미래로 나아가기를 기대한다.”라며 “화성도시공사는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 포부를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감염병 위기 대응 위해 중국 전담여행사 지침 개정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코로나19 등 감염병 발생 시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안심하고 여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중국 단체관광객 유치 전담여행사 업무 시행 지침’을 개정한다. 아울러 안심여행 기획력과 감염병 대응력을 갖춘 역량 있는 여행사를 공모해 중국 전담여행사로 새롭게 지정한다. 중국은 전 세계 120여 개 국가와 협정을 체결하고, 자국민(중국인)의 단체관광객 송출을 허용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1998년에 중국과 ‘중국공민 자비단체 한국관광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중국 관광객 유치 역량, 경영 현황, 여행상품 기획력, 불법체류 관리 역량, 건전한 여행환경 조성 노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한 여행사를 중국전담여행사로 지정하고 있다. 이에 문체부의 중국 전담여행사 지침에 따라 중국 전담여행사로 지정받은 여행사만 중국 단체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으며, `21년 4월 현재 180개 업체가 지정되어 있다. 중국 전담여행사, 감염병 발생 시 방역지침 준수 및 안심여행 환경 조성 등에 노력해야 문체부는 방한 중국 단체관광 품질관리와 단체관광객의 안심여행 등에 필요한 사항을 정하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