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5 (금)

  • 맑음동두천 7.0℃
  • 구름많음강릉 12.6℃
  • 맑음서울 7.2℃
  • 구름조금대전 8.0℃
  • 구름많음대구 10.7℃
  • 흐림울산 13.4℃
  • 구름많음광주 7.8℃
  • 흐림부산 12.3℃
  • 구름많음고창 7.1℃
  • 흐림제주 12.9℃
  • 구름많음강화 7.6℃
  • 맑음보은 1.0℃
  • 구름많음금산 3.2℃
  • 맑음강진군 3.8℃
  • 구름많음경주시 13.8℃
  • 구름많음거제 11.2℃
기상청 제공

검색어 NOW

윤세아와 김병철의 심상치 않은 핑크빛 기류... 네티즌 결혼 독려 응원 글 봇물!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비지상파 드라마 사상 최고의 시청률을 갈아치우며 인기리에 방영됐던 JTBC 드라마 'SKY 캐슬'이 막을 내린 가운데, SKY 캐슬 비하인드스토리가 화제다.

지난 2일 밤 방송된 JTBC 'SKY 캐슬 비하인드: 감수하시겠습니까?'에서는 드라마 'SKY 캐슬'의 비하인드스토리가 공개됐다.

이날 특별 게스트로 윤세아와 김병철, 오나라와 조재윤이 참여해 촬영 중 에피소드 등을 공개하며 다시한번 'SKY 캐슬'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특히 이 프로그램에서는 실제로 싱글들인 윤세아와 김병철의 심상치 않은 핑크빛 기류가 감지됐다.

실제 촬영장에서도 두 사람은 달달한 분위기를 풍겼다.

두 사람의 열애 의혹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조재윤은 "내가 김병철과 친구인데, 되게 설레하는 모습이 순간순간 보였다. 둘이 케미가 좋고 바라보는 눈빛이 예뻤다. 그래서 내가 '세아 어때?'라고 했더니 씩 웃으면서 '나야 좋지'라고 하더라"고 폭로했다.

그러자 윤세아는 "촬영 중에 내 생일날이 있었는데, 김병철이 촬영용 금고 비밀번호를 내 생일로 해줬다. 그렇게 생일을 알고 부담스러웠는지 생일 축하한다고 전화가 와서 내가 노래를 불러 달라고 했더니 1초도 생각 안 하고 생일 축하 노래를 불러줬다. 너무 좋았다"라며 셀프 제보(?)를 하기도 했다.

이에 김병철은 모든 것을 초월한 듯한 표정으로, 윤세아에 대해서는 그 어떤 대답도 하지 않아 더욱 궁금증을 유발했다.

윤세아는 1978년생으로 올해 마흔두 살이고 김병철은 1974년생으로 윤세아 보다 네 살 많은 마흔여섯 살이다.

이 방송 이후 느닷없이 두 사람의 '결혼설'이 나돌았고, 많은 네티즌들은 "둘 다 미혼인데, 윤세아ㆍ김병철 결혼하면 좋겠다", "김병철 아저씨, 얼른 고백하시고 결혼하세요. 너무 잘 어울려요?", "진짜 잘 됐으면 좋겠어요. 결혼 소식까지 들려왔으면 좋겠네요. 잘 어울려요" 등의 응원 메시지들이 이어지고 있다.

 

사진=윤세아 인스타그램 캡처

 

그런 가운데, 윤세아는 3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KY 캐슬’의 한 장면을 담은 사진과 함께 상대역으로 열연한 김병철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는 글을 게재해 더욱더 눈길을 끌었다.

윤세아는 자신의 SNS를 통해 “못다 한 이야기 차민혁 노승혜 부부”라고 타이틀을 달며 “김병철 선배님. 저 길이 꽃길이요. 꽃길만 걸으소서. 최고의 부부로 사랑받게 해주셔서, 부족한 저를 인내와 끈기로 이끌어주시고 별빛승혜로 태어나게 해주셔서 고마워요. 선배님의 멋짐에 온 세상이 들썩이는 오늘이 행복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2019년 오산백년시민대학 특성화캠퍼스 다채로운 교육과정 시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배우고 함께 성장하는 평생학습도시 오산시는 시민이 중심인 오산백년시민대학의 이념을 실천하고, 상호 간 소통 촉진을 통해 지역의 문제를 함께 풀어나가기 위해 특성화캠퍼스로 새로운 시도를 하고 있다. 오산백년큐브란 “배움-나눔-공유”로 연계되는 지속가능한 평생학습도시 오산의 지역 거점 학습공간으로 동별 다양한 교육수요를 시 전체적으로 반영해 6개 분야 지역 특성화 교육과정이 운영되는 전문 캠퍼스를 의미한다. 특성화캠퍼스 교육과정은 지난 ‘2018년 오산시 소통리더 양성과정’에 참여한 오산시민 38명이 문화예술, 공동체, 환경, 생활설계, 외국어, 인문사회분야 등 총 6개 분야, 10개 교육과정이다. 평생학습의 주체인 시민이 직접 시민에게 필요한 평생교육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하고, 수강하고, 평가하는 오산시만의 평생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 3월 6일 ‘2019년 오산백년시민대학 특성화캠퍼스 오픈특강 : 선물 같은 오늘’을 시작으로 30일까지 6개 분야 10개 교육과정의 개강을 완료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나의 작은 변화가 우리 마을을 변화시키고, 세상을 변화시킨다.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모두를 위한 평생학습’ 지속가

안양시, 청년창업펀드 300억 조성 청신호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안양시의 청년창업펀드 조성에 가속도가 붙는다. 4일 시에 따르면 청년창업펀드 3백업 조성사업이 행정안전부의‘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에 통과했다고 밝혔다. 청년창업펀드 3백억 조성은 민선7기 최대호 안양시장의 공약으로 이번 중앙투자심사는 전국에선 처음이고, 지방자치단체에서 결성하는 창업펀드 규모로는 최고액이다. 지방재정투자심사는 지방예산의 계획적·효율적 운영과 각종 투자 사업에 무분별한 중복투자 방지를 위해 지난 1992년 도입된 제도로 사업의 필요성과 타당성 등 예산편성 전 과정을 검토한다. 3백억원 규모의 청년창업펀드는 국비 180억 원, 시비 45억 원, 기타 투자자금 75억원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이 중 국비 180억원은 중소벤처기업부의 “모태펀드 출자사업”에 선정된 투자조합에 출자해 조달하고, 일부는 시가 3년간 연차적으로 15억 원씩 출자하기로 했다. 시는 이번 4월 제1회 추경에 15억 원을 확보해 5월 중 투자조합을 제안공모로 선정하고 7월까지 청년창업펀드 3백억원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펀드는 총 8년간 운영되며, 회수된 자금은 다시 재투자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성장 가능성이 무궁한 청년이 든든한 자금지원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