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권선구 호매실동 자유총연맹, 사랑의 집들이 통한 온정 나눔

관내 홀몸어르신 가정 방문으로 반찬 꾸러미 전달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권선구 호매실동 자유총연맹은 지난 20일 관내 홀몸어르신들에게 안부를 전하기 위해‘사랑의 집들이’를 추진했다.


자유총연맹 회원들은 양념불고기, 잡채, 겉절이 등 푸짐한 반찬을 정성껏 만들어 홀몸어르신들에게 전달하며 따뜻한 정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찾아뵌 홀몸 어르신들은 꾸준히 찾아주고 봉사하는 호매실동 자유총연맹 위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명욱 회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일교차가 심한 환절기에 어르신들이 기운 내셨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음식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유인순 호매실동장은 “관내 복지사각지대를 밝히기 위해 꾸준히 봉사해 주시는 자유총연맹 위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온정을 구석구석 나누는 호매실동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맹견 사고 걱정 끝!”인천시, 맹견 사육허가제 본격 시행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인천광역시는 개정된 동물보호법에 따라 맹견 사육허가제를 도입하여 맹견으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맹견 사육허가제도는 최근 반려동물 양육 가구와 반려견 개체수가 증가하고 물림 사고가 빈번함에 따라 시민 안전 강화를 위해 시행하는 제도다. 맹견의 경우 오는 10월 26일까지 맹견 사육 허가를 받아야 한다. 법에서 정한 허가 대상 맹견은 도사견, 핏불테리어, 아메리칸 스태퍼드셔 테리어, 스태퍼드셔 불테리어, 로트와일러 등 5종과 그 잡종의 개가 포함된다. 맹견 소유자는 동물등록, 중성화수술, 책임보험에 가입하는 사전요건을 갖춰 인천시에 맹견 사육허가를 신청하고 기질 평가를 받아야 한다. 기질 평가는 맹견에게 ‘입마개 착용시키기’, ‘낯선 사람과 지나가기’ 등 가상의 환경에서 맹견의 공격성을 평가하는 것으로 총 12개 항목을 평가하고 사육 허가 결정을 위해 활용된다. 법에서 정한 맹견 외에도 사람이나 동물에 위해를 가하는 등 공공의 안전에 위험을 준다고 판단되는 반려견도 기질 평가를 거쳐 맹견으로 지정할 수 있다. 또한 사육이 허가된 경우라도 개가 사람, 동물을 공격해 다치게 하거나 죽게 한 경우 사육 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