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광명시, 사회적경제와 공정무역 활동가 전문성 높이는 ‘사공아카데미 활동가 양성과정’수료식 개최

사회적경제․공정무역 학교와 오픈박스 교안 마련해 교육, 캠페인 촉진자로 활동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광명시는 27일 사회적경제와 공정무역 인식확산과 활성화를 위해 진행한 ‘2024년 광명시 사공아카데미 활동가 양성과정’ 수료식을 광명시 사회적경제센터 1층 배움실에서 개최했다.

 

시는 2020년부터 사회적경제 및 공정무역 활동가 양성과정을 운영해 왔으며 수료생들은 관련 분야에서 캠페인, 강의 등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사공아카데미 활동가 양성과정은 이들 활동가의 전문성을 체계적으로 높일 수 있도록 역량 강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으며, 20명이 참여해 최종 17명이 이수했다.

 

수료자들은 이번 과정에서 ‘청소년과 함께하는 사회적경제·공정무역 학교’와 ‘시민과 함께하는 사회적경제·공정무역 오픈박스’를 위한 교안을 마련했으며, 앞으로 교육과 캠페인 촉진자로 활동하게 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이번 과정을 수료하신 활동가 여러분께서 앞으로 지속적인 활동으로 사회적경제와 공정무역의 리더로 성장해 시민 소통과 저변 확대의 중심이 되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올해 6개교 43학급 1천 100명을 대상으로 하는 사회적경제 학교 와 18개교 100학급 2천500명을 대상으로 하는 공정무역 학교를 비롯해 사회적경제 오픈박스 300명, 공정무역 오픈박스 500명 등 총 4천4백여 명을 대상으로 사회적경제와 공정무역 교육을 추진한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