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의회 파주상담소, 김경일 도의원 파주시민위해 광역버스 9709 교통 대책 방안 강구

URL복사

 

【뉴스라이트 = 조용숙 기자】 경기도의회 김경일 도의원은 지난 7일 경기도의회 파주상담소에서 파주시청 관계자 2명과 함께 광역버스 9709 교통 대책 방안에 대해서 논의했다.

광역9709버스는 파주 맥금동에서 서울역까지 운행 중인 노선으로 작년 12월 23일 서울시 노선정책심의회에서 폐선안이 통과된 이후 올해 1월 경기도와 파주시, 고양시에 폐선 결정에 대한 일방적인 통보가 이루어진 상태였다.

이에 김경일 도의원은 교통대책 방안 회의를 열어 799번 노선의 증차 및 맥금동에서 금촌역까지의 노선연장, 그리고 9709번과 동일시간으로 막차시간을 연장하는 중재안을 제출하며 폐선을 연기해 줄 것을 요청했고 2020년 5월 신일여객에서 차량 3대를 투입하면서 공동 배차가 시작됐다.

이 날 김경일 도의원은 "현재 9709버스는 많은 파주시민들이 이용하고 있으나 요금 차이가 있는 직행좌석버스임에도 일반버스와 같은 노선 운행으로 시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며 “9709 운행 시 모든 노선 정차가 아닌, 주요 노선 정차로 시간단축이 된다면 시민과 버스 업체 모두에게 윈윈이 될 것”이라 전했다.

이에 파주시청 관계자는 파주시민들의 고충을 충분히 이해하고 있으며 버스 정거장의 수를 일부 줄여서 급행화하는 것을 검토해 보겠다고 답했다.

끝으로 김경일 도의원은 “대중교통 노선은 이용하는 시민의 생활 형태를 바꿀 만큼 중요한 사안”이라며 “파주시민의 버스와 관련된 불편사항이 조속히 해결되어 파주시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문제 해결의 각오를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탁재훈 '원정 도박'으로 모처럼의 재기에서 또 연예활동 중지?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개그맨 강성범의 해외 원정 도박 의혹을 제기했던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 씨가 최근 방송인 탁재훈과 배우 이종원,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 배우 변수미 등의 불법 도박 의혹을 추가로 제기해 논란이 되고 있다. 특히 방송인 탁재훈은 최근 ‘미운 우리 새끼’와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 뜻밖의 커플’로 방송 재기에 나선 터라 그의 행보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지난 27일 유튜브 채널 '연예부장 김용호'에서는 "강성범 ‘정킷방’에 연루된 연예인들의 실명을 까야 경각심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해외 원정도박 의혹이 있는 연예인들의 실명을 언급했다. 탁재훈은 김 씨와의 전화통화를 통해 "도박할 돈이 없다"며 완강히 부인했고, 다음 날 언론인터뷰를 통해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과 함께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그러자 지난 29일 김용호 씨는 탁재훈의 결정적 증거가 담긴 영상을 게재했다. 김 씨는 코로나 직전에 필리핀 호텔 카지노 정킷방에서 찍은 영상이라며 캡처한 사진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사진을 자세히 보면 바카라 판"이라며 "이 곳은 소수의 사람들이 모여서 하는 정킷방(카지노 업체에서 돈을 주고 빌린 VIP 룸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