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 수일초등학교, '학부모 대상 교실수업 공개의 날' 대면 운영에 학부모 높은 관심

코로나19 사태 이후 교실수업 첫 대면 공개에 학부모 참여율 역대 최고 수준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 수일초등학교은 지난 5월 24일 학부모 대상 교실수업 공개의 날을 성황리에 운영했다.


이 학교는 최근 위드코로나 정책으로 방역수칙 완화됨에 따라, 학부모에게 자녀 학교생활 참관의 기회를 직접적으로 제공하고자, 교실수업 공개의 날을 전면 대면으로 진행하였다.


1교시부터 4교시까지 전담교과 수업, 1,2학년, 3,4학년, 5,6학년으로 시간차를 두어, 학부모들이 전담교과 뿐만 아니라 두세 자녀의 담임수업 활동을 모두 볼 수 있도록 편성했다.


3년 만에 실시하는 대면 공개수업에 많은 학부모들이 참여하여 교실마다 문전성시를 이루었다. 저학년 때 참여율이 높고 고학년으로 갈수록 참여율이 저조한 그간의 상황과는 다르게 고학년 학부모 참여율 또한 높고, 전담교과에 대한 참여율도 또한 매우 높았다.


이를 통해 2년동안의 온라인 비대면 수업에 대한 학부모 피로감을 알 수 있으며,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감과 자녀의 학교생활에 대한 높은 관심도를 느낄 수 있다.


공개수업을 진행한 한 교사는, "담임수업이 아닌 전담교과 수업에 1교시부터 그렇게 많은 학부모가 참여할 줄 몰랐다”며, 학부모 관심에 놀라움과 반가움을 표현했다.


공개수업을 참관한 한 학부모는, "아이들이 지난 주에 3년만의 현장학습을 다녀와서 정말 좋아했는데, 저 또한 3년만에 교실수업을 보게 되어 너무 다행스럽다.”며 반가움을 표현했다.


또한 "아이들이 3년만에 많이 성장한 것이 기특하고, 앞으로도 학교를 개방하는 행사가 이어졌으면 좋겠다”말했다.


이 학교 이현숙 교장은 "아이들의 발표 장면과 선생님들의 노력을 많은 학부모님들이 참여하여 지켜봐 준 것에 감사를 드리고, 앞으로도 학생 중심의 행복한 교육을 이루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여름방학 맞이 숲 가족체험으로 '물향기수목원' 어때요?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는 여름방학을 맞아 오는 7~8월 2개월 간 오산시 수청동 소재 경기도립 물향기수목원에서 ‘숲 체험 가족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숲 체험 가족 프로그램’은 올해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에 맞춰 자녀들과 즐거운 여름방학을 보낼 수 있도록 개설한 프로그램으로, '조물조물 자연물 만들기', '목공예 체험'으로 구성됐다. 먼저 '조물조물 자연물 만들기'는 황토, 치자, 소목, 쪽 등의 천연염료를 활용해 손수건 염색을 체험해보는 프로그램으로, 참여 대상은 7세 유아 자녀를 둔 가족이다. '목공예 체험'은 나무 재료를 활용해 독서대나 연필꽂이 등 나만의 친환경 생활소품을 제작해볼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초등학교 저학년 자녀를 둔 가족이 참여 대상이다. 모든 프로그램은 둘째 주, 넷째 주 토요일마다 운영되며, '조물조물 자연물 만들기'는 해당 요일 오전 10시부터 90분간, '목공예 체험'은 오후 2시부터 90분 동안 진행된다. 별도의 참가비는 없으며, 자기가 만든 작품은 가져갈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가족은 경기농정 홈페이지 내 물향기수목원-체험프로그램(가족) 페이지를 통해 예약 신청하면 된다. 예약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