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2.7℃
  • 맑음강릉 22.1℃
  • 구름조금서울 23.4℃
  • 구름많음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8.2℃
  • 구름많음울산 23.5℃
  • 구름조금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0.8℃
  • 구름많음고창 22.0℃
  • 흐림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19.6℃
  • 구름조금보은 24.8℃
  • 구름많음금산 23.7℃
  • 맑음강진군 24.4℃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일자리·경제

2019 화성시 생활밀착형 일자리사업 보고회 개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민선7기 일자리창출 중점 추진사항인 생활밀착형 일자리 발굴을 독려하기 위해 지난 11일 오전 화성시청 2층 상황실에서 ‘2019 화성시 생활밀착형 일자리사업 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에는 박덕순 화성시 부시장, 김종대 일자리경제국장, 김현태 일자리정책과장 외 29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부의 일자리정책 및 화성시 일자리 추진 방향을 공유했다.

 

생활밀착형 일자리사업 추진현황 총괄보고와 함께 실·국·소 및 산하기관별 생활밀착형 일자리사업 추진현황 보고(21건)도 이뤄졌다.

 

화성시의 2019년 생활밀착형 일자리창출 사업은 1월부터 12월까지 시 산하단체 포함 전 부서(117개)가 참여해 추진되고 있다.

 

이번 사업은 기본질서 확립과 사회적 가치 실현에 도움이 되고, 시민 생활에 편리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일자리 참여자는 최소한의 생활 유지(연 2,000만원 미만 급여)가 가능하도록 하고 있다.

 

민선 7기 화성시는 생활밀착형 일자리를 4개년에 걸쳐 3,000개 창출하는 것을 목표(연간 750개 목표)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이를 위해 실·국·소별 생활밀착형 일자리 발굴 책임제를 운영하고, 계층별 맞춤형 생활밀착형 일자리 창출, 지역(생활) 여건에 맞는 일자리 창출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박덕순 화성시 부시장은 “양질의 일자리는 기업에서 창출하고, 행정에서는 기본질서 확립과 사회적 가치 실현에 도움이 되는 공익적 일자리 창출이 필요하다”며, “일자리창출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전부서가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해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기자정보




우리의 문제는 우리모두의 손으로‥경기도, 올해 골목상권 조직화 200곳 지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올해 200개 골목상권 공동체를 구성, 당면한 문제를 스스로 진단하고 해결하는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골목상권 조직화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골목상권 조직화 지원사업’은 경기도가 지난 5월 기자회견에서 발표한 ‘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지원대책’의 일환으로, 30개 점포 이상의 골목상권 소상공인들을 하나의 경제공동체로 조직화하고 육성함으로써 개별 점포의 한계를 극복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상권별로 전담 매니저를 매칭해 조직 구성에서부터 사업화까지 자생력 강화에 중점을 두고 ‘현장 밀착형’ 지원이 이루어진다. 앞서 도는 40세 이하 지역청년 20명과 시장개발 전문가인 총괄·수석매니저 5명 등 총 25명의 전담 매니저를 선발해 8개 권역사무소에 배치한 상태다. 각 전담 매니저는 조직화 상권을 대상으로 상권분석 및 컨설팅, 경영교육, 현장체험, 상권 활성화 사업 등을 지원하게 된다. 특히 ‘사업화 지원’을 통해 상권 1곳당 최대 1천139만 원 이내로 ‘공동마케팅’이나 ‘상권환경개선’을 선택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소상공인이 30개 점포 이상인 도내 지역상권 중 조직화를 희망하는 상권이면 참여가 가능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