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9 (수)

  • 구름많음동두천 8.8℃
  • 흐림강릉 7.1℃
  • 흐림서울 9.2℃
  • 구름많음대전 9.6℃
  • 흐림대구 8.9℃
  • 흐림울산 10.1℃
  • 흐림광주 8.4℃
  • 흐림부산 11.2℃
  • 흐림고창 7.8℃
  • 흐림제주 10.7℃
  • 구름많음강화 8.4℃
  • 구름많음보은 8.4℃
  • 흐림금산 8.0℃
  • 흐림강진군 8.0℃
  • 흐림경주시 9.6℃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검색어 NOW

성폭행 몰카로 덜미잡힌 '대구 스타강사'.. 정준영, 최종훈과 유사사건

정준영, 최종훈 사건과 같은 날, 솜방망이 판결 논란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대구 수성구 유명 학원에서 스타강사로 이름을 날렸던 A 씨(37)가 29일 성폭행 '몰카' 피의자로 4년 징역형을 선고받아 솜방망이 판결 논란이 일고 있다.

 

여성을 성폭행하고 성관계 영상을 몰래 찍어 유포한 혐의로 같은 날 1심 재판에서 각각 6년, 5년의 징역 선고를 받은 가수 정준영과 최종훈 사건과 유사한 사건이라 더욱 눈길을 끈다.  

 

A 씨는 학원강사와 개인과외 등으로 월 4천에서 7천만 원까지 수입을 올리던 명문대 석사 출신으로, 페라리·포르쉐같은 호화 외제차를 번갈아 몰고 다니며 다수의 여성들과 교제했다.

 

이 과정에서 A 씨는 차 안이나 집, 호텔 등에 카메라를 설치해 몰래 성관계 영상을 찍어 본인의 PC에 저장해왔다.

 

그러던 어느날, 함께 지낸 여성을 A 씨의 집에 혼자 남겨두고 출근하자 그 여성이 무심코 A 씨의 PC를 켰다가 어마어마한 양의 동영상을 발견하여 경찰에 신고한 것이다.

 

A 씨의 컴퓨터에서는 2013년부터 지난 2월까지 6년 간 촬영된 900GB(영화 약 400편 분량)의 성관계 '몰래카메라' 동영상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동영상에서는 정확하게 얼굴이 확인된 여성들만 30여 명이 넘고, 정신을 잃은 여성을 A 씨가 지인 1명과 함께 성폭행하는 정황이 담긴 것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스무 차례가 넘는 준강간 영상에 확인된 피해자가 4명에 달했고, 심지어 이 영상을 지인들에게 보내기도 했다. 의식을 잃은 상태에서의 성폭행은 준강간으로 처벌받는다. 

 

29일 대구지법 형사11부(부장판사 김상윤)는 여성 4명을 성폭행하고 수십 명 여성과의 성관계 장면을 불법 촬영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A 씨에게 징역 4년과 아동·청소년 관련 시설 취업 제한 5년을 선고했다.

 

그러나 A 씨는 합의 하의 성관계였다며, 형벌이 무겁다고 항소한 상태다.
 

 



신중년뉴스

더보기

일자리·경제

더보기
경기도, ‘뷰티산업’ 육성 힘쓸 기관·단체 찾는다‥ 총 14억원 규모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경기도가 올해 ‘뷰티산업 육성 지원 사업’을 수행할 기관를 오는 2월 4일까지 공모한다. ‘뷰티산업 육성 지원 사업’은 경기도가 고부가가치 창출산업인 ‘뷰티산업’ 진흥을 목적으로 도내 화장품 제조업체의 경쟁력 강화와 해외 수출확대를 도모하는 사업이다. 올해 공모 분야는 뷰티 생산시설 국내외 인증 지원, 뷰티 연구개발 및 임상시험 지원, 뷰티 디자인 개발 지원 등 3개 분야로 총 14억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먼저 ‘뷰티 생산시설 국내외 인증 지원’은 CGMP, ISO, HALAL 등 국내외 품질인증에 대한 컨설팅과 함께, 사후관리를 위한 화장품 전문인력 육성 등을 추진하는 분야다. 사업비는 3억5,000만원으로 책정됐다. ‘뷰티 연구개발 및 임상시험 지원’은 시장 트렌트 변화에 맞는 뷰티 제품 원료 개발과 제품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한 임상시험 등을 수행하는 사업이다. 사업비는 4억5,000만원이다. 마지막으로 ‘뷰티 디자인 개발 지원’은 제품용기나 브랜딩 등의 디자인 개발을 지원하고 도내 뷰티관련 학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인턴십을 운영하는 사업이다. 6억원의 사업비가 편성됐다. 이번 공모의 신청가능 대상은 경기도내 대학·연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