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너도나도 찾는 경기지역화폐” 61%↑ 올해 8천억 발행

작년 당초 목표 4,961억 원의 113%에 달하는 5,612억 발행하며 골목경제 활성화에 기여
‘코로나 19’로 침체된 골목경제 활성화 위해 한시적 10% 특별인센티브 지급 추진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민선7기 이재명 지사의 골목경제 핵심 정책인 ‘경기지역화폐’가 성황리에 보급중인 가운데, 경기도가 올해 총 8,000억원 규모의 지역화폐를 발행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경기지역화폐’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4월부터 발행을 시작한 일종의 대안화폐로 올해 발행 규모는 정책발행 2,877억원과 일반발행 5,123억원 등 총 8,000억원이다.

이는 2019년도 발행목표 4,961억원에서 61% 상향한 규모로 지난 한해 지역화폐에 대한 도민들의 높은 관심도와 구매율을 반영한 결정이다.

도는 지난 한 해 당초 목표의 113%에 달하는 총 5,612억원의 지역화폐를 발행했다.

이중 약 83%가 일반음식점, 슈퍼마켓 등 골목상권을 중심으로 소비돼 ‘영세 소상공인의 매출 증진’이라는 목적달성에 기여한바 있다.

더욱이 도민이 직접 구매해 사용하는 ‘일반발행’의 경우 목표액 1,379억원에 약 2.4배에 달하는 3,332억원을 발행, 입소문 등을 통해 자발적으로 구매하는 빈도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최근에는 설 명절을 맞아 10% 특별 인센티브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개최, 1월 한 달 만에 무려 1,000억원이 팔리며 그 위상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이 같은 호응은 지난해 11월 경기도가 실시한 ‘경기지역화폐 도입성과조사’에서도 나타났다.

실제, 일반도민의 68%, 지역화폐 가맹점주의 63%가 지역화폐 정책에 대해 ‘잘했다’고 평가하고 응답자의 과반 이상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답변했기 때문이다.

도는 올해 지역화폐의 성공적 확대발행을 위해 신규 정책수당 지속 발굴, 모바일간편결제 확대, 맞춤형 홍보 및 활성화 지원, 명절 등 10%할인 특별이벤트 지원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우선 청년기본소득, 산후조리비 지원 등 기존 정책수당의 신청·사용을 독려하고 파급효과가 큰 신규 정책수당 발굴을 적극 지원한다.

또한 생활패턴의 변화를 고려해 모바일간편결제 방식을 확대하고 우수가맹점 확대와 전문마케터 운영 등 각종 활성화 정책을 추진할 방침이다.

아울러 명절 10%할인 이벤트, 지역화폐 관련 특별행사 개최, 홍보 매체 및 방식 다각화 등을 통해 도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호응을 유도하기로 했다.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침체된 골목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시군과 협조해 한시적으로 10% 특별 인센티브를 지급하는 방안을 추진, 골목상권 내 소비를 유도해 영세 소상공인들의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

조장석 경기도 소상공인과장은 “우리 경제의 모세혈관인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경기지역화폐를 매개로 한 소비 활성화에 적극 힘쓸 것”이라며 “지난해 도민들의 성원에 부응해 올해에도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과 사업들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n번방보다 더 사악한 박사방, '박사'의 정체는 25세 조주빈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n번방' 성 착취 사건 중 혐의를 받고 체포된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 씨의 실명과 얼굴 등 개인 신상이 공개됐다. 조 씨는 1995년생으로 만 24세다. 그 간 조 씨의 신상은 20대 남성이라는 정도만 알려져왔으나, 서울지방경찰청은 24일 오후 내부위원 3명, 외부위원 4명(법조인·대학 교수·정신과 의사·심리학자)으로 구성된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열어 조주빈의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신상공개심의위원회는 "피의자는 불특정 다수의 여성을 노예로 지칭하며 성착취 영상물을 제작, 유포하는 등 범행 수법이 악질적·반복적이고, 아동·청소년을 포함해 피해자가 무려 70여명에 이르는 등 범죄가 중대할 뿐 아니라 구속영장이 발부되고 인적·물적 증거가 충분히 확보됐다"고 밝혔다. 조 씨의 신상 공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에 따라 피의자 신상이 공개된 첫 사례다. '박사방'은 미성년자 성 착취 사진 및 영상을 돈을 받고 파는 텔레그램 비밀 채팅방 중 하나다. 조 씨는 아르바이트 등을 미끼로 피해자들을 유인해 얼굴이 나오는 나체사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수원시, 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 1주년 기념 나무도감 발간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시장 염태영)가 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 1주년을 기념해 제작한 겨울나무 도감 ‘겨울에 만난 나무’를 발간했다. 이 도감은 지난 2월 20일부터 3월 21일까지 한 달에 걸쳐 제작된 것으로, ▼겨울나무 구별방법, 총 193종·236 분류군의 겨울나무에 대한 설명 수록 ▼겨울에 낙엽이 지는 목본을 기본으로 교목·관목·덩굴성 목본을 대상으로 구성 ▼수종별 겨울눈·수피·열매·수형·새순 등 사진과 설명을 함께 수록 ▼유사 수종과 구분을 위해 비교 사진 등의 내용으로 구성돼 있다. ‘겨울에 만난 나무’는 지난 10년 동안 우리나라 자연환경 조사를 통해 관찰된 나무들을 중심으로 구성된 책자로 제작자는 이용순 국립공원연구원 자연환경 조사 외부조사원, 이호 오대산 국립공원사무소 자원보전과장, 김현희 광교생태환경체험교육관장 등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 겨울나무 도감을 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에서 운영하는 생태환경교육과 지역 생태조사·보전 활동을 할 때 교육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3월 21일 프라이부르크 전망대와 함께 개관한 생태환경체험관에는 체험 교실 2개소, 소교육실, 전시홀 등이 있으며, 다양한 생태체험과 환

포토갤러리

더보기